UPDATED. 2024-07-24 17:55 (수)
페이스북, 10대들이 안 쓴다
상태바
페이스북, 10대들이 안 쓴다
  • 스포츠Q
  • 승인 2023.03.09 09: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난 몇 년간 감소세를 보이던 국내 페이스북 월 이용자가 지난달 결국 1000만명 밑으로 떨어졌다.

9일 빅데이터 분석 솔루션 모바일인덱스에 따르면 페이스북의 지난달 구글 플레이스토어·애플 앱스토어 합산 국내 월간 활성 이용자(MAU)는 979만5810명이었다.

모바일인덱스가 양대 앱 마켓 합산 분석을 시작한 2020년 5월 이래 페이스북 월 이용자가 1000만명에 미치지 못한 것은 처음이다. 지난 1월에는 1050만6845명으로 간신히 1000만명을 넘겼으나, 한 달 만에 26만여명(2.6%)이 빠지면서다.

[사진=한국언론진흥재단 보고서 캡처]

 

지난달 이용자는 1년 전(2022년 2월) 이용자 1169만7509명보다 약 16.3%, 2년 전(2021년 2월) 1290만9463명보다는 약 24.1% 감소한 수치다. 2021년 8월 1341만7369명을 기록한 뒤 18개월 연속 감소한 결과다.

이용자 감소세의 배경으로는 페이스북보다 짧은 글이나 영상·이미지 등 흥미를 끄는 콘텐츠에 집중한 인스타그램과 트위터, 핀터레스트 등 다른 소셜미디어의 인기가 높아진 점이 주로 꼽힌다.

특히 10대들이 인스타그램으로 많이 넘어간 것으로 나타났다.

한국언론진흥재단 조사에 따르면 2019년 페이스북 이용 경험이 있는 초중고생은 80.3%에 달했으나, 지난해에는 46.1%로 쪼그라들었다. 반대로 인스타그램 이용 경험이 있는 이들의 비율은 81.6%를 기록해 2019년 조사 때보다 20.6%포인트 올랐다.

메신저 가운데서도 페이스북 메신저 이용 경험이 있는 초중고생 비율은 2019년 56.1%에서 작년 30%로 크게 줄었다. 같은 기간 인스타그램 다이렉트 메시지(DM)를 이용한 비율은 20%에서 52.3%로 배 넘게 증가했다.

모바일인덱스 분석에 따르면 인스타그램 월 이용자는 2021년 2월 1729만7080명에서 대체로 꾸준히 증가해 지난달 1852만8538명으로 7%가량 올랐다.

업계 관계자는 "소셜미디어 특성상 이용자가 줄어들수록 남아 있는 이용자들도 소통을 위해 더 많이 '이사'를 간다"면서 "페이스북이 이용자를 돌아오게 할 특단의 조치를 하지 않는 이상 감소세는 이어질 것으로 보인다"고 내다봤다. [연합뉴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