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6 05:55 (수)
반려동물 먹거리 불안감 증가... 동원F&B, 올바른 팻푸드 개발 박차
상태바
반려동물 먹거리 불안감 증가... 동원F&B, 올바른 팻푸드 개발 박차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4.04.30 12: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반려동물 사료 및 간식 품질 문제가 대두되는 가운데 동원F&B가 바른 먹거리 개발에 힘쓴다.

동원F&B는 지난 29일 "동원 F&B의 펫푸드 전문 브랜드 뉴트리플랜과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이 ‘반려동물의 바른 먹거리 개발’을 위한 업무 협약(MOU)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동원F&B는 지난 26일 서울시 광진구에 위치한 건국대학교 서울캠퍼스에서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과 협약식을 가졌다. 이날 협약식에는 김성용 동원F&B 대표이사와 최인수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 학장, 이상원 주임교수, 윤헌영 동물병원장 등이 참석했다.

김성용 동원F&B 대표이사(왼쪽), 최인수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 학장. [사진=동원F&B 제공]
김성용 동원F&B 대표이사(왼쪽), 최인수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 학장. [사진=동원F&B 제공]

양 기관은 이번 협약에 따라 반려동물 식품의 공동 연구 및 개발을 위해 협력하기로 했다. 특히 반려동물 분야에서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력과 전문성을 보유한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이 반려견, 반려묘 각각의 특성에 맞는 펫푸드 개발을 위해 학술 지식을 제공하고, 안전성을 직접 검증해 소비자 신뢰도를 높일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동원F&B는 1991년부터 펫푸드를 만들어 품질 기준이 까다로운 일본 시장에 30여 년간 6억개 이상의 반려묘용 습식캔을 수출해온 만큼 검증 받은 펫푸드 제조 기술력과 품질을 보유하고 있다. 특히 ‘바다에서 온 단백질’이라는 콘셉트를 바탕으로, 동원이 직접 잡은 참치를 활용한 우수한 펫푸드를 선보이고 있다.

동원F&B 관계자는 “최근 일부 펫푸드에 대한 소비자들의 불안감이 대두되고 있는 가운데, 반려동물 분야 전문성과 신뢰성을 보유한 건국대학교 수의과대학과 전략적 협력 관계를 구축하게 돼 뜻깊다”며 “앞으로도 반려인과 반려동물을 위해 믿을 수 있는 펫푸드를 개발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