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28 08:04 (토)
날씨 예보 맑음, 5일 어린이날 가볼만한 곳 어디 없을까?
상태바
날씨 예보 맑음, 5일 어린이날 가볼만한 곳 어디 없을까?
  • 김주희 기자
  • 승인 2018.05.05 09: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주희 기자] 5일 어린이날 화창한 날씨가 이어질 예정이다. 5일 어린이날 나들이를 준비하는 가족들은 얼굴에 웃음꽃이 피었다. 더군다나 맑은 날씨 예보에다 전국 미세먼지 농도도 보통 수준을 보일 전망이기 때문이다.

그렇다면 어린이날 가볼만한 곳은 어디가 있을까?

#1. 5일 어린이날 가볼만한곳 하나, 서울 어린이대공원 아기코끼리 백일잔치

서울 어린이대공원에서는 서울동화축제와 함께 아기 코끼리 탄생 백일을 기념하는 공개행사가 열린다. 오전 11시 코끼리사에서 사육사가 정성스럽게 준비한 과일케이크와 함께 조심스럽게 시민 앞에 첫발을 내딛는 엄마와 아기 코끼리를 만나볼 수 있다. 아기코끼리의 건강을 기원하는 메시지 쓰기와 코끼리 이름공모 현장접수도 진행될 예정이다.

5월 어린이날을 하루 앞둔 4일 세종시 원수산 파랑새 유아 숲 체험원에서 어린이들이 해맑은 모습으로 달리고 있다. <사진 =뉴시스>

#2. 5일 어린이날 가볼만한곳 둘,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 '어린이날 도서관 큰잔치'

국립어린이청소년도서관이 5~6일 걸쳐 '어린이날 도서관 큰잔치'를 개최한다. 5일 오전 10시부터 도서관 주차장에서 재능기부로 마련된 '캘리그래퍼의 명언 쓰기'가 열린다는 소식이다. 오전 10시30분부터 4층 강당에서 소년의 집 오케스트라의 웅장한 연주가 펼쳐진다.

인형극 '내 친구 송아지'는 총 4회에 걸쳐 공연한다. '소나기'로 유명한 고 황순원 작가가 어린이를 위해 쓴 단편소설 '송아지'가 원작이므로 가족 모두 관람하고 이야기를 나눌 수 있는 시간을 기대해 볼만 하다.

#3, 5일 어린이날 가볼만한곳 셋, G-뮤지엄파크 '빛나라, 천년! 어른보다 더 새로운 사람, 어린이' 특별 기획전

경기도 용인에 있는 G-뮤지엄파크(경기도박물관·백남준아트센터·경기도어린이박물관)에서는 어린이날을 맞아 '빛나라, 천년! 어른보다 더 새로운 사람, 어린이' 라는 특별 기획전이 진행될 예정이다. 경기문화재단은 어린이날을 포함한 5월 5일부터 7일까지 연휴기간 동안 산하 박물관과 미술관에서 어린이를 위한 행사를 연다고 4일 밝혔다.

백남준아트센터는 맞춤형 전시 해설 프로그램 '속삭이는 미술관'을 운영한다. 어린이와 성인이 각각 그룹을 나눠 눈높이에 맞춘 전시 관람을 돕는 프로그램이다. 백남준과 현대 작가들의 작품을 보고 부모와 아이가 서로 생각을 공유하는 시간을 보낼 수 있다.

경기도어린이박물관은 흙으로 만든 크레파스로 우리가족 얼굴을 그리는 '흙으로 그리는 우리 가족의 얼굴', 재활용품을 활용해 가족의 걱정을 대신할 걱정 인형을 만드는 '우리 가족 걱정 인형 만들기'를 운영한다.

경기도박물관에서는 6가지 체험 프로그램을 운영한다. 경기도 대표 유물 스티커로 부채를 만드는 '1018-2018, 경기천년 부채 만들기', 청동기시대 유적 발굴을 경험하는 '상상고고(想像考古)', 전통 기와의 쓰임새와 특징을 알아보는 '출발! 교과서 속 역사탐험대', 청화백자의 제작과정을 배우고 시계로 만드는 '째깍째깍 청화백자 시계만들기' 등 행사가 진행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