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0 12:17 (목)
컴투스, '서머너즈 워' IP로 홀린 뉴욕 코믹콘
상태바
컴투스, '서머너즈 워' IP로 홀린 뉴욕 코믹콘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2.10.12 16: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컴투스가 뉴욕 코믹콘 2022를 통해 ‘서머너즈 워’ 지식재산권(IP)의 글로벌 인기를 확인하는 한편 더 널리 그 가치를 알렸다.

송재준, 이주환 대표의 컴투스는 “지난 10월 6일부터 9일까지 미국 뉴욕 재비츠 센터에서 열린 ‘뉴욕 코믹콘 2022(뉴욕 코믹콘)’에 참가해 글로벌 팬들과 활발히 교류했다”고 12일 밝혔다.

뉴욕 코믹콘은 대중문화 및 서브 컬처 콘텐츠를 경험할 수 있는 세계 최대 엔터테인먼트 박람회로 매년 수십만 명이 방문하며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올해 행사는 팬데믹 종료로 입장 절차가 축소돼 전년 대비 30% 이상 많은 방문객들의 발길이 이어지는 등 문전성시를 이뤘다.

[사진=컴투스 제공]

 

컴투스 부스 역시 다양하게 구성된 양질의 콘텐츠로 작년 대비 40% 이상 증가한 방문객을 맞이하며 글로벌 종합 콘텐츠 및 플랫폼 기업으로 발돋움하고 있는 기업으로서 방문객들과 소통하는 시간을 마련했다.

먼저 부스 내 대형 미디어 월을 통해 상영된 트랜스 미디어 콘텐츠들이 방문객들의 눈길을 사로잡았다. 컴투스는 웹툰, 코믹스, 라이트 노벨 등 현지 시장에서 주목받기 시작한 장르부터 정통 메이저 장르까지 ‘서머너즈 워’ 세계관 기반 작품들로 전 세계 문화 콘텐츠 산업을 선도하는 기업의 위상을 보여주며 현장에서 높은 호응을 얻었다.

‘서머너즈 워: 크로니클(크로니클)’의 소환사 클리프·오르비아·키나의 피규어도 이번 코믹콘에서 최초 공개됐으며 SD 피규어와 티셔츠, 아트북, 무선충전기 등 현장 사전 주문 및 판매를 진행한 공식 굿즈 일부가 행사 기간 중 일찌감치 매진되며 서머너즈 워 IP의 글로벌 인기를 실감케 했다.

[사진=컴투스 제공]

 

특히 부스에 방문하는 누구나 직접 게임을 즐길 수 있도록 설치한 체험 공간들이 뜨거운 관심을 모았다. 방문객들은 PC와 태블릿, 모바일 기기 등을 통해 컴투스가 오는 11월 북미 출시 예정인 ‘크로니클’을 경험해볼 수 있었으며 컴투스홀딩스에서 지난 8월 글로벌 출시한 RPG ‘워킹데드: 올스타즈’도 별도 체험 섹션으로 마련돼 두 신작을 플레이해보려는 방문객들로 대기줄까지 생성되는 진풍경이 이어졌다.

컴투스는 워킹데드 IP 홀더인 스카이바운드 엔터테인먼트와 협력해 트랜스 미디어 사업을 강화하고 있으며 퍼즐 RPG 신작 ‘더 워킹 데드: 아이덴티티즈’도 글로벌 론칭을 준비 중이다.

이 밖에도 서머너즈 워 인플루언서들이 온라인으로 진행한 부스 현장 생중계, 맞춤형 게이밍 워크숍 등 현장 행사들이 성황리에 펼쳐졌다.

컴투스는 글로벌 히트작 서머너즈 워 IP와 콘텐츠 밸류체인 기업들을 기반으로 향후 게임을 넘어 코믹스·웹툰·라이트 노벨 등 다양한 장르의 문화 콘텐츠를 세계 시장에 소개할 계획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