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20 08:29 (토)
롯데케미칼-풀무원, 친환경 패키지 공동 개발한다
상태바
롯데케미칼-풀무원, 친환경 패키지 공동 개발한다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3.06.22 17: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식품 기업 풀무원과 화학기업 롯데케미칼이 손을 잡았다. 

롯데케미칼 종합기술원과 풀무원기술원은 22일 "ESG 경영의 일환으로 친환경 패키지 개발을 위한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공동사업을 추진해 나가기로 했다"고 밝혔다. 협약식은 전날 충북 오송 바이오폴리스 지구 소재 풀무원기술원에서 열렸다. 

양사는 탄소 중립 실현과 ESG 경영이 사회적 화두가 되고 있는 가운데, 화학적 재활용 소재 개발과 개발된 소재를 활용한 친환경 식품 포장 개발에 함께 협력하기로 했다.

황민재 롯데케미칼 종합기술원장(왼쪽), 이상윤 풀무원기술원 원장. [사진=풀무원 제공]

 

협약에 따라 양사는 ▲ 친환경 패키지 제품 개발 협력 ▲ 친환경 패키지의 소재가 되는 원료의 안정적인 공급 ▲ 친환경 원료를 이용한 제품화 확대 ▲ 기타 상호 기관이 필요로 하는 사항 등을 함께 이행하게 된다.

화학적 재활용은 플라스틱을 단순하게 녹여 재활용하는 물리적 재활용이 아닌 플라스틱을 화학적으로 분해해 추출한 열분해유를 폴리프로필렌(PP)·폴리에틸렌(PE) 같은 깨끗한 원자재 상태의 원료로 회수가 가능한 것이 특징이다. 재활용률이 높고 자원 선순환에 도움을 주어 최근 주목 받고 있는 폐플라스틱 재활용 기술 중 하나다.

롯데케미칼은 풀무원과의 협력으로 재활용 원료 수요 창출은 물론 친환경 제품에 대한 니즈를 빠르게 파악하여 고객들의 친환경 제품 요구에 맞는 패키지 개발 및 ESG 경영에 더욱 기여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풀무원은 협약 체결로 친환경 패키지 개발을 위한 원료 수급을 안정적으로 확보하게 돼 화학적 재활용 원료를 활용한 친환경 식품 패키지 개발과 제품화에 더욱 속도를 낼 수 있을 것으로 보고 있다. 

이상윤 풀무원기술원장은 “양사가 친환경 패키지 개발에 협력함으로써 식품 산업 발전에 시너지를 낼 수 있을 것으로 기대 한다”며 “풀무원은 ‘바른먹거리로 사람과 지구의 건강한 내일을 만드는 기업’ 미션 아래 지구 환경에 도움이 될 수 있는 친환경 소재 및 포장을 지속적으로 개발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황민재 롯데케미칼 종합기술원장은 “롯데케미칼은 풀무원과의 친환경 패키지 협업을 포함한 친환경 플라스틱 연구개발 및 상용화에 노력할 것이며 ‘Every Step for Green’이라는 친환경 슬로건을 바탕으로 자원 선순환 트렌드를 파악해 관련 사업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