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30 00:46 (목)
농협, 농업인 경영부담 경감 저리대출
상태바
농협, 농업인 경영부담 경감 저리대출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4.03.29 17: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농협이 농업인의 경영부담을 줄이기 위한 대책을 마련했다. 

농협상호금융은 지난 27일 "'변화와 혁신을 통한 새로운 대한민국 농협’ 구현의 일환으로 농협중앙회가 2%포인트의 이자를 지원하는 '새출발 행복농촌 상생대출'을 출시한다"고 밝혔다.

새출발 행복농촌 상생대출은 ▲ 청년 창업농, 귀농인 및 농·축협 조합원을 포함한 농업인이면 누구나 가까운 농·축협에서 1인당 최대 5000만원까지 2년 이내로 ▲ 영농자금 용도의 신규대출 및 기존 대출 대환 신청이 가능하며, 총 한도는 1조원으로 최소 2만여명의 농업인에게 400억원 규모의 혜택이 돌아갈 것으로 기대된다.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왼쪽 세번째), 여영현 상호금융대표이사(오른쪽 첫번째), 조합원 등. [사진=농협 제공]

 

출시 첫날 강호동 농협중앙회장은 경기 서안성농협을 방문, 25년 동안 농협과 함께해 온 80세 조합원을 만나 감사의 마음을 전하며 상생대출 가입행사를 가졌다.

유찬상 조합원은 “많은 자금이 소요되는 본격적인 영농철을 앞두고 농업인에게 꼭 필요한 새출발 행복농촌 상생대출의 1호 가입자가 되어 매우 뜻깊다”고 말했다.

강호동 회장은 “고금리로 힘들어하고 계신 농업인들의 부담을 덜어드리고자 혁신적인 저금리 상품을 출시하게 되었다”며 “앞으로도 농협은 금융지원은 물론 농가 일손돕기, 우리 농산물 소비촉진 등 다양한 농업·농촌 활성화 방안을 모색하여 희망농업·행복농촌 구현에 앞장서겠다”고 말했다.

한편, NH농협은행도 농업인 실익증대를 위해 1조원 판매한도로 농업인 특화상품을 출시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