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4 18:05 (월)
“쿠팡과 직거래해 매출 5배” 로켓프레시 효과 톡톡
상태바
“쿠팡과 직거래해 매출 5배” 로켓프레시 효과 톡톡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4.05.16 15:0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쿠팡과 손을 잡은 주요 농어촌 중소상공인들이 로켓프레시(신선식품 새벽배송)를 통해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는 것으로 나타났다.

쿠팡은 “로켓프레시에 입점한 주요 농어촌 중소상공인들의 매출이 최근 수년간 최대 5배 오르는 등 가파른 성장세를 보이며 전국으로 판로를 확대했다”고 16일 밝혔다.

쿠팡은 농어촌 중소상공인들이 잦은 기후 변동과 비효율적인 유통 방식으로 어려움을 겪다가 쿠팡과 손을 잡으면서 위기를 극복하고 있다고 했다.

이재규 농업회사법인 지우 대표가 포즈를 취하고 있다. [사진=쿠팡 제공]

로켓프레시에 입점한 중소상공인들은 전남 신안·경남 창녕·전북 익산·충남 태안 등 도서산간 지역을 포함해 지방 곳곳에 포진해 있다. 오이·양파·시금치 등 30개 품목을 생산하는 경남 창녕군 농업회사법인 ‘신신팜’은 올해 매출 300억원을 목표하고 있다.

신신팜은 창업 15년 만에 지난해 쿠팡을 통해 매출 220억원을 냈다. 과거 도매시장, 식자재 거래처가 대부분이었지만, 현재는 쿠팡 매출 비중이 전체의 73%에 달한다.

최상록 신신팜 대표는 “복잡한 유통구조가 아닌 직거래 기반의 로켓프레시는 고객 입장에서 갓 재배한 신선한 농산물을 구매할 수 있고, 판매자 입장에서 전국 판로 확대가 가능하다”며 “브랜드 인지도가 높아지면서 동남아 수출길도 최근 열렸다”고 했다. 올해엔 3억원을 투자, 자동화 포장시설을 갖춰 쿠팡 고객들에게 더 저렴한 상품을 선보일 계획이다.

중소상공인들은 성장의 핵심 차별화 포인트로 ‘직거래’를 꼽는다. 파프리카를 파는 전북 익산의 농업회사 법인 ‘지우’는 지난 2020년 쿠팡 입점 전엔 도매시장→중매인→도매상→소매상 등 최대 7~8단계를 거치는 복잡한 상품 유통이 빈번했다.

반면 쿠팡 입점 이후엔 산지 직송으로 갓 수확한 상품을 당일 물류센터로 보내면 배송 캠프를 거쳐 익일 아침 7시까지 고객에 새벽배송하는 유통구조로 성장했다. 이재규 지우 대표는 “유통 과정마다 마진이 크게 붙어 소비자가가 높아지는 것은 농산물 도매유통의 고질적 병폐였다”며 “산지 파프리카를 도매시장에 유통하면, 최종 소비자가가 2~3배 이상 뛰는 경우가 많았다'고 했다. 쿠팡과 직거래를 시작한 지우는 입점 첫해 매출 1000만원에서 지난해 7억원으로 크게 뛰었고 올해는 10억원을 목표한다.

수산물을 판매하는 중소상공인들도 큰 성장세를 거듭하고 있다. 전남 신안군에서 국산 생새우·낙지·홍합 등 제철 수산물을 판매하는 ‘한길’의 지난해 매출은 60억원으로 2022년(40억원)과 비교해 50% 늘었다. 쿠팡 입점 이후 비수기(전년 12월~6월) 매출이 9배 이상 늘어난 것이 핵심 요인이다. 일거리가 늘자 정규직 고용인원도 1년 만에 2배 이상 늘었다.

박진형 한길 대표는 “저렴한 중국산이 많지만 국산만 생산만 고집해 오는 상황에서 유통 판로가 막혀 어려움이 컸다”며 “얼어붙은 수산물 소비 심리 속에 쿠팡을 통해 주력 상품인 새우를 포함해 10종으로 품목을 다변화했다”고 했다.

쿠팡은 전국 30여개 지역, 100개 이상 물류망을 바탕으로 신선식품을 빠르게 배송하며 중소업체들의 고객 응대(CS)와 마케팅을 모두 도맡고 있다. 최소 주문금액(1만5000원 이상)만 충족하면 무제한 무료 새벽배송을 이용할 수 있어 신선식품 구매를 늘리는 와우 회원들이 많아진 점도 중소상공인들이 판매 저변을 크게 확대할 수 있는 경쟁력이다. 로켓프레시는 지난 1분기 전년 동기와 비교해 판매 수량이 70% 늘어났다.

기상이변 등으로 상품성이 떨어진 ‘못난이 농산물’을 적극 매입하는 쿠팡의 정책도 농어촌 경제 활성화에 도움이 되고 있다.

정연승 단국대 경영학부 교수는 “국내 농수산물 시장의 복잡한 유통 단계를 줄인 로켓프레시가 농어촌 성장과 고객 편의 혁신 측면에서 '윈윈' 효과를 내고 있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