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8-05 18:14 (목)
'가을의 전설' 프로야구 PS, 19일 스타트
상태바
'가을의 전설' 프로야구 PS, 19일 스타트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10.10 18: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한국시리즈 다음달 4일부터, 주말 경기 오후 2시

[스포츠Q 민기홍 기자] 오는 19일부터 '가을의 전설'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막을 올린다.

한국야구위원회(KBO)는 10일 2014 한국 야쿠르트 세븐 포스트시즌 경기일정을 확정했다고 발표했다.

페넌트레이스 3,4위 팀간 맞대결인 준플레이오프(5전3선승제)는 오는 19일부터 3위 NC의 홈구장인 경남 창원 마산구장에서 개막한다. 27일부터 다음달 2일까지 정규리그 2위팀과 준플레이오프 승자가 플레이오프(5전3선승제)를 치른다.

▲ 오는 19일부터 프로야구 포스트시즌이 시작된다. 지난해 한국시리즈 7차전에서 우승한 후 그라운드를 돌고 있는 삼성 선수단. [사진=뉴시스]

대망의 한국시리즈는 다음달 4일부터 페넌트레이스 우승팀과 플레이오프 승자간의 7전4선승제 맞대결로 펼쳐진다.

연장전은 15회까지다. 승패를 가리지 못할 경우 무승부며 그 경기는 각 시리즈 별 최종전이 끝난 후 무승부가 발생한 구장에서 이동일 없이 연전으로 거행된다. 이 경우, 무승부가 발생한 경기의 홈팀이 홈 구단이 되며 한 시리즈에서 2무승부 이상 발생시 1일 이동 후 연전으로 시행한다.

포스트시즌 경기 개시시간은 오후 6시30분, 주말 및 공휴일은 오후 2시다. 입장권 예매처 및 중계일정은 추후 발표될 예정이다.

현재 진행 중인 리그 경기가 연기되어 예정된 포스트시즌 일정과 중복될 경우에는 페넌트레이스 종료일과 준플레이오프 1차전 개시일 사이 최소 1일의 이동일을 두고 재편성한다. 단, 포스트시즌 진출과 관계없는 순위 팀의 경기가 연기되어 포스트시즌 경기일정과 중복될 경우 포스트시즌 경기는 예정대로 진행된다.

포스트시즌 경기가 우천 등으로 연기될 경우에는 다음날로 순연되며 준플레이오프와 플레이오프, 한국시리즈 사이에 최소 1일을 이동일로 한다. 우천 등으로 인해 경기가 연기되더라도 정해진 일정에 영향을 미치지 않을 경우에는 예정된 일정으로 경기가 치러진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