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8 23:22 (수)
가시화되는 넷마블 '제2의 나라' 인기, 구글·애플 최고매출 찍었다
상태바
가시화되는 넷마블 '제2의 나라' 인기, 구글·애플 최고매출 찍었다
  • 안호근 기자
  • 승인 2021.06.17 15:3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안호근 기자] 넷마블이 야심차게 준비한 ‘제2의 나라:Cross Worlds(제2의 나라)’에 대한 기대감이 숫자로 나타나고 있다.

권영식, 이승원 대표의 넷마블은 17일 “넷마블네오에서 개발한 감성 모험 RPG ‘제2의 나라:Cross Worlds’ 지난 10일 한국 애플 매출 1위에 오른데 이어 오늘 구글플레이에서도 매출 1위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지난 10일 한국, 일본 구글플레이와 애플앱스토어 출시한 제2의 나라는 ▲ 사전 다운로드 6시간 만에 한·일 앱스토어 인기 1위 ▲ 출시당일 한국 애플앱스토어 매출 1위 ▲ 빅마켓 일본 최고매출 구글플레이 4위, 애플앱스토어 3위 등의 성과를 기록했다.

[사진=넷마블 제공]

 

지난 8일 출시한 대만·홍콩·마카오에서는 ▲ 사전 다운로드 만으로 3개 지역 애플앱스토어 인기 1위 ▲ 출시당일 대만·홍콩 애플앱스토어 매출 1위 ▲ 구글플레이 매출 대만·홍콩·마카오 1위 등을 차지했다.

넷마블은 제2의 나라 구글플레이, 애플앱스토어 최고매출 1위를 기념해 이용자 전원에게 다이아(유료재화) 1000개를 푸시 이벤트로 이날 오후 5시 선물한다.

제2의 나라는 레벨파이브와 스튜디오 지브리가 협력한 판타지 RPG ‘니노쿠니’를 모바일 RPG로 재해석한 작품으로, 원작의 세계관을 새롭게 구성, 카툰 렌더링 방식의 3D 그래픽을 기반으로 해 극장판 애니메이션을 보는 듯한 재미를 선사한다.

제2의 나라에 대한 자세한 정보는 공식 사이트와 공식 포럼에서 확인할 수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