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0-21 12:52 (목)
'트로트계 라이브 강자' 신수아 '가요무대' 통해 호소력 짙은 음악감성 선보였다
상태바
'트로트계 라이브 강자' 신수아 '가요무대' 통해 호소력 짙은 음악감성 선보였다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1.08.10 11: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트로트계의 '라이브 강자' 가수 신수아가 KBS 1TV '가요무대'에서 호소력 짙은 목소리를 선보이며 시청자들을 매료시켰다.

신수아는지난  9일 방송된 '가요무대'에 출연해 박재홍의 '유정천리'를 본인만의 감성으로 재해석한 무대를 선보였다.

트로트계의 라이브 강자답게 신수아는 이날 무대에서 감성 짙은 보이스와 관객을 사로잡는 무대매너로 시청자들의 호평을 받았다. 특히 마음을 울컥하게 하는 호소력 짙은 목소리는 이날 무대를 지켜보던 방송 관계자들의 마음마저 흔들었다는 후문이다.

[사진=KBS '가요무대' 제공]
[사진=KBS '가요무대' 제공]

 

덧붙여 하이웨이스트 바지와 코발트 색상 블라우스로 수려한 외모까지 선보인 신수아는 앞으로 활동에 기대감을 높였다.

신수아는 그룹사운드 서울패밀리 보컬 출신으로 트로트뿐만 아니라 다양한 장르의 노래를 소화할 수 있는 실력자다. 또한 한양대학교 미래인재교육원 실용음악과 겸임 교수로 재직하며 후학양성에도 힘쓰고 있다. 그는 2020년 탤런트 최란의 '그럴 줄 알았지'를 작곡하기도 했다.

한편 이날 가요무대에서는 설운도, 진성, 유지나, 우연이 등 트로트 거성들의 총출동해 무대를 펼쳤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