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9-24 03:00 (토)
'비건 시장' 쑥쑥, 마켓컬리 제품 판매량도 1년 새 60% ↑
상태바
'비건 시장' 쑥쑥, 마켓컬리 제품 판매량도 1년 새 60% ↑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8.02 17:0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최근 비건 제품을 찾는 사람들이 크게 늘면서 다양한 비건 제품들이 등장하고 있다.

비건(vegan)은 오직 식물성 음식만 먹는 완전 채식주의자를 일컫는다. 채식주의자는 동물성 식품을 섭취하는 정도에 따라 여러 단계로 나뉜다. 비건은 상위 단계의 채식주의자로 동물의 알, 유제품, 벌꿀 등 동물에서 얻은 모든 식품을 먹지 않는 적극적 채식주의자를 뜻한다.

일상 장보기 앱인 마켓컬리에서도 비건 제품의 인기가 눈에 띈다. 마켈컬리는 2일 “올 상반기 마켓컬리의 비건 관련 제품 판매량은 지난해 같은 기간과 비교해 60% 가량 증가했다”고 밝혔다.

[사진=컬리 제공]

 

비건 시장은 매년 성장 중이다. 포춘 비즈니스 인사이트에 따르면, 글로벌 비건 식품 시장의 규모는 2020년 261억 달러(33조9000억 원)에서 2028년 613억 달러(79조6000억 원)로 연평균 13% 성장할 전망이다. 한국도 비건 시장의 판이 커지면서 이미 많은 기업들이 채식 간편식, 대체육 등을 앞다퉈 내놓고 있다.

마켓컬리에 따르면 비건 김밥, 비건 만두, 비건 빵 등 식품을 비롯해 비건 립밤, 비건 선크림 등 식물성 원료만을 사용한 뷰티 제품 판매량도 증가세가 높다. 건강과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는 만큼 이 같은 추세는 갈수록 힘을 받을 것으로 보인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