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5-29 17:40 (일)
'기부천사' 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위해 1억원 기부
상태바
'기부천사' 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위해 1억원 기부
  • 김현식 기자
  • 승인 2014.02.03 18: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 김현식 기자] 가수 션(본명 노승환·43)이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한다.

3일 션의 소속사 YG엔터테인먼트는 “션이 오는 4일 서울 신교동에 위치한 푸르메재단을 방문해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써달라며 1억원을 기부할 예정이다”라고 밝혔다.

푸르메재단과 함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 기금마련을 위한 '만원의 기적' 캠페인을 벌이고 있는 션은 지난해 ㎞당 1만원 적립을 기준으로 1만㎞를 달려 1억원을 기부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1년간 철인 3종 경기, 7km마라톤, 10km마라톤 등 총 20개 대회를 완주하고 이를 위한 연습량을 통해 목표를 달성했다. 그 결실로 푸르메재단에 1억원을 기부할 수 있게 됐다.

▲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1억원을 기부한 가수 션 [사진=YG 엔터테인먼트 제공]

션은 3일 자신의 트위터를 통해 “3개의 발톱이 빠지고 뛰기 싫은 날도 있었지만 뛰고 또 뛰었더니 1년 동안 1만km를 뛰었다”라며 “하루 500명 정도의 장애어린이들이 와서 치료받고 새로운 꿈과 희망을 그려나갈 수 있는 공간. 이 기적의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만원의 기적을 만들어가고 있다”고 전했다.

이어 “하루에 만원씩 일 년 동안 365만원을 기부하는 ‘만원의 기적’, 그런 마음이 1만개가 모이면 어린이 재활병원이 지어진다. 2014년에도 장애어린이들의 손을 잡고 어린이 재활병원 건립을 위해 더욱 열심히 뛰어 보겠다”고 다짐했다.

푸르메 어린이 재활병원은 치료시기를 놓친 장애 어린이들을 위한 국내 최초의 통합형 장애어린이재활병원이다. 서울 마포구 상암동에 건립될 이 병원은 올 2월 착공돼 2015년 완공을 목표로 하고 있다.

2011년 홍보대사로 위촉돼 인연을 맺은 션은 같은 해 11월 아내 정혜영(42)의 이름으로 이재단에 약 2011만원을 기부했고, 이듬해 2월부터 하루에 만원씩 365일 365만원을 기부하는 ‘만원의 기적’ 캠페인을 주도하고 있다.

ssik@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