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6-25 14:48 (금)
BYC, 편안하게 스타일 살리는 '컴포트 패션' 제안
상태바
BYC, 편안하게 스타일 살리는 '컴포트 패션' 제안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1.04.22 16: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멋에 대한 기준이 다양해지면서 편안함을 추구하는 패션이 주목을 받고 있다.

BYC는 22일 가볍고 편안하게 입을 수 있는 브라렛, 안정적인 착화감의 신발, 가볍고 자연스러운 수트까지 편안하게 스타일을 살리는 패션업계 컴포트 아이템들을 소개했다.

BYC는 가볍고 편안한 속옷 제품으로 브라렛 세트를 선보였다. BYC 란제리 브라렛 세트는 미디블루와 로즈핑크 두 컬러의 브라렛과 미니헴팬티 4종으로 러블리한 플라워패턴의 레이스가 특징이다.

 

[사진=BYC 제공]
[사진=BYC 제공]

 

브라렛 세트는 와이어가 없어 다가오는 여름에도 편안하고 가볍게 착용할 수 있으며, 패드 주머니가 있어 삼각 모양의 패드를 탈착하여 사용할 수 있다. 또한 레이스가 하변으로 내려오는 디자인으로 착용 시 더욱 안정감을 준다. 함께 매치할 수 있는 미니헴팬티는 플라워패턴의 레이스 팬티로 옆선의 길이가 짧은 미니 스타일로 디자인했다.

정통 유러피안 스타일 닥스 슈즈(DAKS SHOES)는 스트랩을 발뒤꿈치로 넘기면 슬링백으로, 발등 위로 올리면 뮬로 연출할 수 있는 여성용 투웨이 펌프스 2종을 출시했다. 뮬은 뒤가 트여 있어 슬리퍼처럼 착화가 간편할 뿐만 아니라 내추럴한 무드로 스타일링에 포인트를 더할 수 있는 아이템이다.

수트서플라이는 올여름 시즌 대표 상품으로 트로피컬 수트(Tropical Suit)를 내놨다. 트로피컬 수트는 덥고 습한 날씨에 입기 적합하도록 평직으로 성기게 짠 이태리 울 100% 원단이 적용돼 시원한 착용감이 특징이다. 종이처럼 건조하고 시원한 촉감의 페이퍼 터치 수트(Paper Touch Suit)도 선보였다. 안감, 심지 등 부자재를 최소화해 착용감이 가볍고 실루엣이 자연스럽다.

업계 관계자는 “편하고 자연스러운 멋이 트렌드로 자리 잡히면서 편안한 착용감의 제품들을 찾는 소비자들이 많아졌다”며 “컴포트 아이템으로 자신만의 스타일을 추구해 나가길 바란다”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