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1-27 21:35 (일)
"방송 경력 200년" 역대급 웃음 보장 '여행의 맛' [SQ현장]
상태바
"방송 경력 200년" 역대급 웃음 보장 '여행의 맛' [SQ현장]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9.30 12:2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웃음은 100% 보장, 감동까지 전할 '여행의 맛'이 시청자를 찾아온다.

30일 오전 TV조선 새 예능 '여행의 맛' 제작발표회가 온라인 생중계로 진행됐다. 이날 제작발표회에는 김용만, 지석진, 김수용, 이경실, 박미선, 조혜련과 연출을 맡은 김진 PD가 자리해 프로그램에 대한 이야기를 나눴다.

'여행의 맛'은 여성 호르몬이 더 풍부해진 촉촉 쁘띠 아저씨 조동아리(김용만, 지석진, 김수용)와 남성 호르몬이 더 세진 매콤 마라맛 센 언니들(이경실, 박미선, 조혜련)의 여행 예능이다. 대한민국 개그계를 평정하며 30년 정상의 자리를 지켜왔지만 정작 방송에서 교류가 없었던 조동아리와 센 언니들의 만남으로 큰 기대를 모으고 있다.

 

[사진=TV조선 제공]
김용만(왼쪽부터), 지석진, 김수용, 조혜련, 이경실, 박미선 [사진=TV조선 제공]

 

김진 PD는 "모 프로그램에서 박미선 씨가 조동아리 멤버들 만나보고 싶다고 하셨다. 30년 넘게 방송하셨는데 아직 만난적 없다니 신기한 포인트라고 생각했다. 이 분들이 만나면 웃음의 기대치가 충분하니 같이 여행을 떠나면 얼마나 재밌을까 싶어서 기획하게 됐다"고 밝혔다

여행 프로그램으로서 차별점에 대해서는 "조동아리 멤버와 센 언니들 성향 자체가 극과 극이다. 사전 미팅을 따로따로 했는데 카페를 너무 좋아하시는 조동아리 멤버분들, 언니들은 여행을 가면 카페를 왜 가냐고 하더라. 이 분들 극과 극의 성향을 담은 여행 가면 어떨까 생각했다. 각자 코스를 짠 여행을 해보면서 궁금증과 두려움, 리얼 반응이 포인트"라고 짚었다. 

가장 먼저 섭외한 건 박미선이었다. 김 PD는 "박미선 씨가 너무 흔쾌히 해주겠다고 해주셨다. 그 다음으로 이경실 씨, 조혜련 씨 섭외했고 마지막으로 조동아리까지 연락드렸다. 섭외 다음날 김용만 씨가 전화주셔서 '너무 무섭다' '가도 되겠냐'고 하더라"고 비하인드 스토리를 밝히기도 했다.

 

[사진=TV조선 제공]
김용만(왼쪽부터), 지석진, 김수용, 조혜련, 이경실, 박미선 [사진=TV조선 제공]

 

이날 센 언니들은 프로그램을 향한 높은 만족도를 전했다. 이경실은 "섭외를 받고 콘셉트에 대만족했다. 무조건 잘 될 프로그램"이라고 자신했고, 조혜련은 "출연료를 안 줘도 가고 싶었다. 조동아리 세 분이랑 얘기도 나눠보고 싶고 같이 지내보고 싶었다. 언니들이랑 여행 가는 기회도 너무 좋았다"고 출연 이유를 밝혔다. 박미선은 "저는 그냥 여행이 가고 싶었다. 집을 나오고 싶었다. 멤버 듣는 순간 방송을 떠나서 '남사친' 만들고 싶었다"고 밝혔다.

조동아리 멤버들은 여행 기간 동안 센 언니들과의 호흡을 전했다. 지석진은 "박미선과 대화의 결이 잘 맞았다. 아내보다 멘트가 더 잘 맞는다"고 너스레를 떨었고, 김용만은 "조혜련의 에너지가 감당 불가할 줄 알았는데 절제하면서 웃길 줄 알았다. 한 단계 더 성장한 조혜련이 새로웠다"고 새롭게 알게 된 모습을 전하기도 했다. 김수용은 "조혜련과 티키타카가 전혀 되지 않았지만 재미있었다. 자기 전에 침대에 누워서 웃었다"고 밝혀 웃음을 자아냈다.

서로 의외의 모습을 발견하는 재미도 있었다. 이경실은 "내가 왕언니로서 멤버들을 리드한다고 생각했었는데 정작 박미선이 우리를 조종했다"고 했고, 박미선은 "김수용이 정말 부지런해서 놀랐다. 약속 시각도 정확하게 지킨다. 방송에서 볼 때는 나무늘보 이미지였는데 정말 의외였다"고 밝혔다.

프로그램의 유쾌함은 물론 공감과 감동까지 전하겠다는 각오다. 박미선은 "예능에서 다큐를 아우른다. 중년남녀 6명이 여행 다니면서 삶, 죽음, 미래에 대한 이야기들 나누는 모습도 녹아있다. 젊은 친구들도 좋아하겠지만 또래분들이 보신다면 공감할 부분이 많지 않을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김용만 역시 "비행기 탔을 때 여행이란 걸 잊고 있었구나 깨달으면서 뭉클해졌다. 요즘 코로나 때문에 여행 못 가시는 분들 많은데 저희와 함께 간다고 생각하시고 즐겨주시면 좋겠다"고 덧붙였다.

방송 경력 도합 200년, 대한민국 개그계를 평정한 6인방의 활약이 기대되는 여행의 맛은 30일 오후 10시 첫 방송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