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08-08 15:51 (월)
콜롬비아 2연승 '16강 보인다'
상태바
콜롬비아 2연승 '16강 보인다'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06.20 06:5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로드리게스-킨테로 연속골, 코트디부아르에 2-1 승리

[스포츠Q 민기홍 기자] 콜롬비아가 코트디부아르를 물리치고 16강 진출의 8부능선을 넘었다.

콜롬비아는 20일 브라질 브라질리아의 마네 가힌샤 국립 주경기장에서 열린 2014 국제축구연맹(FIFA) 브라질 월드컵 C조 2차전에서 하메스 로드리게스(AS모나코)와 후안 페르난도 킨테로(포르투)의 골로 코트디부아르를 2-1로 꺾었다.

이로써 콜롬비아는 지난 1차전에서 그리스를 3-0으로 물리친데 이어 2연승을 내달리며 C조 선두를 굳게 지켰다. 이어 열리는 일본과 그리스의 맞대결에서 양팀이 비길 경우 콜롬비아는 1990년 이탈리아 월드컵 이후 24년 만에 16강에 진출하게 된다.

▲ 콜롬비아의 킨테로가 20일 코트디부아르전에서 팀의 두 번째 골을 성공시킨 뒤 세리머니를 하고 있다. [사진=AP/뉴시스]

전반전은 양팀의 팽팽한 기싸움 속에 무득점으로 끝났다. 조용했던 경기의 포문을 연 것은 콜롬비아였다.

후반 19분 후안 기예르모 콰드라도가 오른쪽에서 올린 코너킥을 로드리게스가 헤딩으로 마무리했다. 중앙으로 잘라 들어가며 머리를 댄 움직임이 좋았다. 기세를 올린 콜롬비아는 6분 뒤 테오필로 구티에레스가 왼쪽에서 내준 공을 킨테로가 오른발 슛으로 연결, 두 번째 골을 뽑아냈다.

코트디부아르는 후반 28분 제르비뉴가 왼쪽을 파고들며 수비수 3명을 제친 뒤 만회골을 터뜨리며 대반격을 노렸다. 하지만 거기까지였다. 지난 일본전 투입 직후 2골을 유도했던 디디에 드로그바는 이날 후반 15분 교체 투입됐지만 종료 직전 골키퍼와 맞선 일대일 상황을 놓치며 아쉬움을 남겼다.

일본과 첫 경기에서 이긴 뒤 콜롬비아에 아쉽게 진 코트디부아르는 1승 1패, 승점 3을 기록하며 그리스와 3차전을 통해 16강 진출 여부를 가리게 됐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관련기사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