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6-26 05:55 (수)
'시즌 19번째 매진' 마리한화 열풍 지속, 한화 역대 최다관중 돌파
상태바
'시즌 19번째 매진' 마리한화 열풍 지속, 한화 역대 최다관중 돌파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5.09.01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일 KIA전 1만명 매진으로 1986년 창단 후 최다관중 기록

[스포츠Q 이세영 기자] 올 시즌 ‘마리한화’ 열풍을 일으키고 있는 한화 이글스가 역대 최다관중 기록을 세웠다.

한화는 “금일 청주구장에서 열린 KIA 타이거즈와 KBO리그 홈경기 에서 시즌 19번째 매진(1만명)을 달성하며 누적 관중 52만3851명(57경기, 평균 관중 9190명)을 기록, 팀 창단 이후 역대 최대 관중을 돌파했다”고 1일 밝혔다.

1986년 제 7구단으로 KBO리그에 합류한 한화는 창단 첫해 19만8577명(54경기) 관중 동원을 시작으로 2012년 51만9794명(67경기)을 기록하며 역대 최다관중을 기록했다.

▲ 한화가 역대 한 시즌 최다관중을 돌파했다. 청주구장을 가득 메운 한화팬들. [사진=스포츠Q DB]

올 시즌 한화는 KBO리그 최고 흥행카드로 떠오르며 홈경기 최다 매진(총 19회 / 한화생명 이글스 파크 1만3000명, 15회 / 청주구장 1만명, 4회)을 기록하는 등 팬들에게 많은 사랑을 받고 있다.

한화는 역대 최다관중 돌파를 기념하기 위해 최다관중 돌파 입장 관중(5944번째)에게 축하 꽃다발, 스타 선수의 자필 사인이 담긴 유니폼 컬렉션 기념액자 등을 제공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