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2-03 20:36 (금)
K드라마 열풍 이을까, OTT 오리지널 줄줄이
상태바
K드라마 열풍 이을까, OTT 오리지널 줄줄이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2.03.25 10: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오징어게임', '지금 우리 학교는' 등 2021년 두드러졌던 K드라마의 약진에 힘입어 올해도 각 OTT(온라인 스트리밍 서비스) 플랫폼들이 승부수에 나선다. 넷플릭스의 한국 오리지널 콘텐츠 흥행에 이어 K드라마 열풍을 이어갈 수 있을지 시선이 모인다.

국내 진출한 해외 OTT 서비스 플랫폼 가운데 넷플릭스와 디즈니 플러스(Disney+)에 밀려 ‘3인자’에 머물렀던 애플TV+는 윤여정, 이민호 등 스타들을 앞세운 대작으로 반등을 노린다.

애플TV+에서 25일 공개된 ‘파친코’는 재미교포인 이민진 작가가 쓴 동명의 소설을 영상화한 드라마다. 지난해 11월 국내 론칭과 함께 선보인 ‘Dr. 브레인’에 이어 애플TV+가 내놓는 두 번째 한국어 작품으로, 한국과 일본, 미국 등 여러 배경을 통해 한인 이민 가족의 이야기를 4세대에 걸쳐 그린다.

 

[사진=애플TV+ 제공]
[사진=애플TV+ 제공]

 

영화 ‘미나리’로 오스카 여우조연상을 받은 윤여정을 비롯해 한류스타 이민호, 신예 김민하 등이 출연한다. 로튼 토마토 신선도 100%, BBC 별점 5점 만점은 물론 롤링스톤·콜라이더·할리우드 리포터 등 해외 매체와 평론가들이 이미 “올해 최고의 작품”이라며 극찬했다. 넷플릭스처럼 시리즈 전체 공개가 아닌 순차 공개를 앞둔 '파친코'가 뜨거운 반응을 이끌 수 있을지 귀추가 주목된다.

앞서 '너와 나의 경찰수업', '그리드' 등을 공개했으나 이렇다 할 성과를 내지 못한 디즈니플러스는 23일 새 오리지널 시리즈 '사운드트랙#1'을 공개했다. '사운드트랙#1'은 20년 지기 절친 두 남녀가 2주 동안 한 집에 머물게 되면서 서로의 마음을 알아가는 뮤직 로맨스다.

디즈니플러스는 청춘 멜로물로 차별화를 노린다. 박형식과 한소희가 우정과 사랑 사이에서 가슴 설레는 호흡을 만들어갈 예정이다. 여기에 규현, 다비치, 스탠딩 에그, NCT 도영, 먼데이 키즈, 이하이 등 K팝 인기 뮤지션들의 음악을 더했다.

 

[사진=티빙 제공]
[사진=티빙 제공]

 

국내 OTT 역시 야심찬 작품들을 내놓고 있다. 2021년 ‘유미의 세포들’과 ‘술꾼도시여자들’로 신규 유료 가입자 수가 급증했던 티빙은 오리지널 시리즈 ‘돼지의 왕’으로 승부수를 던진다.

영화 ‘부산행’ ‘반도’, 넷플릭스 오리지널 시리즈 ‘지옥’을 통해 ‘연상호 유니버스’를 보여줬던 연상호 감독의 동명의 애니메이션이 원작으로, 20년 전 친구로부터의 메시지와 함께 시작된 의문의 연쇄살인으로 인해 ‘폭력의 기억’을 떠올리게 된 이들의 이야기를 담은 스릴러 드라마다. 김동욱, 김성규, 채정안 등이 출연해 국내 시청자들의 큰 관심을 받고 있다.

여기에 이준익 감독의 첫 드라마 '욘더'를 하반기 국내 론칭하는 글로벌 OTT(온라인 동영상 서비스) 파라마운트+와 동시 공개한다. '욘더'는 죽은 아내로부터 메시지를 받은 남자가 그녀를 만날 수 있는 미지의 공간 ‘욘더’에 초대받으면서 벌어지는 이야기다.

2032년 죽은 사람들이 브레인 업로드를 통해 생전의 기억으로 살아갈 수 있도록 설계된 '욘더'라는 미지의 공간이 등장한다. 과학기술의 진보가 만들어낸 세계 ‘욘더’를 마주한 인간군상들을 통해 삶과 죽음, 영원한 행복은 무엇인가에 대한 물음을 던진다.

지난달 22일 음악과 웹툰으로 영역을 넓힌 종합 엔터테인먼트 서비스 ‘왓챠 2.0′으로 변신을 선언한 왓챠는 최근 상반기 공개한 BL(남성 동성애 로맨스) 드라마 ‘시맨틱 에러’로 브랜드 네임을 제대로 알렸다. 배우 박서함, DKZ 재찬을 주연으로 한 ‘시맨틱 에러’는 OTT 콘텐츠 트렌드 톱10(바이컴퍼니 썸트렌드 제공)에서 2월 넷째 주(2월 18일~24일) 2위를 차지했다.

한편, 지난해 한국 오리지널 시리즈 '오징어 게임', ‘마이네임’, ‘지옥’, ‘고요의 바다’ 등을 연이어 성공시킨 넷플릭스는 올해 '종이의 집' 한국 리메이크, '글리치', '택배기사', '야차', '썸바디' 등 다양한 장르의 라인업을 예고한 바 있다. 국내 론칭설이 돌고 있는 HBO맥스, 아마존프라임비디오와의 경쟁에서도 우위를 점할 수 있을지 시선이 모인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