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7-25 23:24 (일)
'훈련 메카' 투손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를 가다
상태바
'훈련 메카' 투손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를 가다
  • 박정근 편집위원
  • 승인 2014.04.11 11:0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미국 스포츠 여행 (7)

[휴스턴=박정근 호서대 교수(인터내셔널스포츠그룹: ISG 대표이사)] 지난달 13일 애리조나에서 휴스턴으로 돌아오는 길이었다. 투손 시내 고속도로에 접어들 무렵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Kino Sports Complex)’ 표지판이 눈에 들어왔다. 나는 반가운 마음에 자석에 끌리 듯 자동차 핸들을 돌려 그곳으로 향했다.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는 나에게 아쉬움이 많이 남는 곳이다. 2011년 3월 한국산업인력공단의 해외취업연수 프로그램 승인을 받아 2011년 3월 21일부터 6개월간 연수를 실시하려고 했는데 신청자가 부족해서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 대신 캘리포니아에서 연수를 실시한 적이 있었다. 그곳에 도착한 나는 직원에 간단한 대화를 나누고 시설 투어를 했다.

▲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는 7개 야구장, 1개 메인 스타디움, 클럽하우스 등 야구와 관련된 모든 시설이 한 곳에 모여 있다. 사진은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 야구장 전경. [사진=인터내셔널스포츠그룹(ISG) 제공]

◆ 투손 인비테이셔널 게임스(TIG)가 펼쳐지다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는 키노 메모리얼 스타디움이 포함된 곳으로 야구와 소프트볼 대학팀의 스프링캠프장으로 유명하다. 이곳 기념관에는 한국전 참전용사와 관련된 사진들이 전시돼 있어서 반가웠다. 이전에는 애리조나 다이아몬드백스와 시카고 화이트삭스의 스프링캠프 트레이닝 훈련지로 사용했다.

이곳에는 7개 야구장, 1개 메인 스타디움, 실내 및 실외 배팅연습장(케이지), 몇 개의 불펜연습장, 2개의 인필드 연습장, 클럽하우스 1개 시설이 한 곳에 모여 있다. 또한 한 곳에 야구장 10면이 모여 있어 이동 시간을 줄일 수 있고, 주간 및 야간 경기가 모두 가능하다. 겨울에도 미국 전역에서 날씨가 좋은 편에 속해 동계훈련 최적지로 손꼽히고 있다.

▲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경기를 마치고 나온 마운트마티 대학 선수와 이야기를 나눴다. 소속팀은 7-6으로 패배했다고 말했다. [사진=인터내셔널스포츠그룹(ISG) 제공]

내가 이곳을 찾았을 때 투손 인비테이셔널 게임스(TIG, Tucson Invitational Games)가 펼쳐지고 있었다. 이 대회에는 미국대학스포츠협회(NCAA) 디비전2와 디비전3 또는 미국대학경기협회(NAIA) 팀, 미국전문대스포츠협회(NJCAA) 팀 등 대학 야구팀들이 참가하고 있다.

우리가 TV를 통해 자주 접하는 NCAA 농구 경기는 대부분 디비전1에 속한 큰 대학 팀들이 참가한다. 하지만 여기에 참가하는 팀들은 디비전2와 3, 그리고 NAIA 등 비교적 규모가 작은 대학 팀들이 소속돼 있다. NCAA 디비전 1, 2, 3 분류는 보통 학교 규모에 따라 결정되고 NAIA 역시 규모가 작은 대학들끼리 만든 협회다. 우리가 찾은 날은 대학야구팀 토너먼트가 있어 경기를 둘러봤다. 이 토너먼트를 관람하는 데는 5달러(약 5200원)정도가 소요된다.

◆ 전국 400여개 대학팀 참가 ‘소프트볼 메카’

2002년 14개 소프트볼 대학 팀이 참가했던 TIG는 현재 전국 400여개 대학 팀이 참가하는 대규모 대회로 성장했다. 그리고 2010년에는 TIG에 야구가 포함돼 대회를 치르고 있다. TIG는 선수들의 편의를 위해 호텔 및 콘도 할인, 자동차 할인 등을 제공하며 다양한 경기를 치를 수 있도록 숙박 스케줄을 체크해 관리해준다.

TIG는 각 대학마다 스프링캠프에 참가하는데 드는 비용과 시간을 파악하고 있기 때문에 이들의 특성에 맞게 최대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인상적이다.

참고로 소프트볼 경기는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에서 경기하지 않고 링컨파크에 있는 소프트볼장의 8곳에서 경기를 치른다. 링컨파크는 사막 오아시스의 19에이커 넓이에 소프트볼장, 축구장, 야구장, 커뮤니티칼리지, 골프장이 한 곳에 모여 있다.

특히 이곳은 한국에서 동계 훈련 메카로 유명한 남해구장이나 강진베이스볼파크와 유사하지만 시설 크기나 참가하는 팀의 규모가 훨씬 크다. 키노 스포츠 콤플렉스에는 지난달 캘리포니아주립대(샌버나디노), 일리노이 공대 등 68개 팀이 참가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