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5 22:52 (화)
'해피투게더4' 심이영 남편 최원영, 오나라와 불륜설+ '스카이캐슬' 불구덩이 논란에 "억울해"
상태바
'해피투게더4' 심이영 남편 최원영, 오나라와 불륜설+ '스카이캐슬' 불구덩이 논란에 "억울해"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2.07 23: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해피투게더4’의 심이영 남편 최원영이 최고 인기 드라마 '스카이캐슬'을 둘러싼 스포 논란과 오나라와 불륜설이 억울하다고 해명했다.

7일 오후 방송된 KBS 2TV ‘해피투게더4’에서는 '캐슬의 아이들' 2편으로 꾸며졌다. 이날 최고의 아빠를 뽑는 아이들의 투표에서 가장 많이 표를 받은 건 황치영 교수 역의 배우 최원영이었다.

 

‘해피투게더4’ 심이영 남편 최원영이 최고 인기 드라마 '스카이캐슬'을 둘러싼 스포 논란과 오나라와 불륜설이 억울하다고 해명했다. [사진 = KBS 2TV ‘해피투게더4’ 방송 화면 캡처]

 

최원영은 해피투게더 진행자들과 전화통화에서 "방송에 괜히 출연했다고 생각했다"고 말문을 열었다.

최원영은 "당시 제가 불구덩이에 빠지는 장면이 있기는 하다고 이야기한 게 스포일러는 아니었다"면서 "'황치영 불구덩이 논란'에 엄청난 스포들이 난무했다"고 당시를 떠올렸다. 이어 최원영은 "제가 감독을 피해 다녔다"며 마음고생이 심했다고 전했다.

이에 더해 진행자들은 또 다른 스포일러를 언급했다. "오나라와 불륜설도 있지 않았냐"는 전현무의 질문에 최원영은 "MC분들이 그렇게 몰아가시지 않았냐"며 억울해 했다.

황치영 역의 최원영은 인상적인 연기로 시선을 끌었다. 극중 오나라가 최원영에 반하는 모습을 보이면서 팬들 사이에선 두 사람이 이어지지 않겠냐는 추측이 난무하기도 했다.

MC들은 "혹시 여기 출연한 아이들 중 누가 또 자신의 자식이 됐으면 좋겠냐"고 물었지만 이날 최원영은 "내 아이도 케어하기 힘들다"며 "오늘은 심이영이 떡국 끓여서 맛있게 먹었다"고 말해 자상한 남편이자 아빠의 면모를 드러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