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8 21:45 (목)
이대호 '이젠 올라와야 할텐데', 14타석째 무안타
상태바
이대호 '이젠 올라와야 할텐데', 14타석째 무안타
  • 민기홍 기자
  • 승인 2014.03.15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요미우리전 1타수 무안타, 시범경기 타율 1할2푼5리

[스포츠Q 민기홍 기자] 개막을 앞두고 있는 이대호(32·소프트뱅크 호크스)의 방망이 페이스가 좀처럼 올라오지 않고 있다.

5경기째 무안타. 두 차례 출루에는 성공했다.

이대호는 15일 일본 후쿠오카 야후오크돔에서 열린 2014 일본프로야구(NPB) 시범경기 요미우리 자이언츠전에서 4번타자 1루수로 선발 출장해 1타수 무안타 1득점을 기록했다.

1회말 첫 타석에서 스가노 도모유키를 상대로 타석에 들어선 이대호는 볼을 골라내며 1루로 걸어나갔다.

4회 선두타자로 맞은 두 번째 타석에서는 몸에 맞는 공으로 걸어나갔다. 후속타자의 안타로 진루한 뒤 마쓰다의 땅볼 때 홈으로 들어오며 득점을 기록했다. 6회 세 번째 타석에서는 1루수 플라이로 물러났다.

지난 9일 요코하마 DeNA와의 경기 이후 14타석째 무안타의 부진이다. 1할3푼이던 시범경기 타율은 1할2푼5리로 조금 내려갔다.

소프트뱅크는 1-2로 끌려가던 7회 타선이 3득점하며 4-2 승리를 거뒀다.

sportsfactory@sportsq.co.kr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