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8 17:13 (수)
SPC·삼양·농심 식품업계, 집중 호우 긴급 지원
상태바
SPC·삼양·농심 식품업계, 집중 호우 긴급 지원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3.07.17 17: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식품업계가 집중 호우 긴급 지원에 나섰다. 

삼양식품은 17일 "집중 호우로 피해를 입은 전라북도 익산지역 주민에게 라면 5000여 개를 지원했다"고 밝혔다.

지원품은 큰컵삼양라면, 큰컵나가사끼짬뽕 등 취식이 용이한 컵라면이다. 신속한 지원을 위해 익산공장에서 대피소인 함열초등학교에 직접 제품을 전달했다.

SPC 또한 피해 지역에 긴급 구호물품을 지원한다. 구호물품은 이재민과 소방당국 등 현장에 투입된 복구 인력을 지원하는 데 사용될 예정이다.

SPC행복한재단은 17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17일과 18일 양일에 걸쳐 SPC삼립 빵과 생수 총 1만 개를 전북, 충북, 경북, 충남 등 피해 지역에 전달한다"고 알렸다.

SPC 관계자는 "아직 비가 완전히 그치지 않고 피해 지역이 늘고 있어 대한적십자사와 긴밀하게 소통하여 추가 지원도 적극 검토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농심은 폭우로 많은 피해를 입은 경북과 충북 지역에 이머전시 푸드팩 2500세트를 긴급 지원한다. 

농심이 지원하는 이머전시 푸드팩은 라면과 백산수 등으로 구성된다. 대피소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과 피해 복구 작업에 참여하고 있는 소방인력 등에게 전달될 계획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