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4 23:46 (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보여줄 달콤쌉쌀 '청량 디스코' [SQ현장]
상태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보여줄 달콤쌉쌀 '청량 디스코' [SQ현장]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0.10.26 19: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글 김지원 · 사진 손힘찬 기자] 투모로우바이투게더(TXT)가 색다른 청량미를 담은 새 앨범으로 성장세에 방점을 찍는다. 방탄소년단에 이어 '디스코 열풍'을 이어가겠다는 포부와 함께다.

투모로우바이투게더(수빈, 연준, 범규, 태현, 휴닝카이)는 26일 세 번째 미니앨범 '미니소드1 : 블루 아워(minisode1 : Blue Hour)' 발매 기념 온라인 미디어 쇼케이스를 개최했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지난 5월 발표했던 두 번째 미니 앨범 ‘꿈의 장: 이터니티(ETERNITY)’ 이후 약 5개월 만의 새 앨범을 발표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세 번째 미니앨범 '미니소드1 : 블루 아워(minisode1 : Blue Hour)'를 통해 친구 관계의 변화로 인해 모든 게 낯설어 보이는 소년들의 이야기를 담았다.

수빈은 이번 앨범에 대해 "'미니소드'는 다음 세계관 시리즈로 넘어가기 전의 작은 이야기라는 뜻이고, '블루 아워'는 낮에서 밤으로 넘어가기 직전, 다채로우면서도 복잡한 빛깔의 하늘을 볼 수 있는 시간을 말한다"고 설명했다.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는 활기찬 에너지를 느낄 수 있는 신나는 디스코 장르의 댄스곡으로, 10월의 일몰 시간인 5시 53분의 아름다운 하늘을 보며 세상과 주변 친구들에 대해 익숙하지만 낯선 감정을 느끼는 소년들의 복잡한 마음을 가사로 표현했다.

연준은 타이틀곡에 대해 "(제목을) 처음 들었을 때 좀 놀라긴 했지만 이젠 짧으면 서운할 거 같다"면서 "디스코 장르 특유의 활기찬 매력에 투바투만의 아련한 청량미가 어우러진 곡이다. 방탄소년단 선배님 뒤를 이어 디스코 열풍을 이어가보도록 하겠다"고 밝혔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이처럼 '청량미'를 강조한 이번 타이틀곡은 ‘시계춤’, ‘사랑의 총알춤’, ‘짝꿍춤’ 등 다양한 포인트 안무로 색다른 볼거리를 더할 예정이다. 범규는 "안무 변화에 집중해주셨으면 좋겠다"면서 "이번엔 구간 별로 멤버들 안무가 따로 있고 댄서분들과 무대를 꾸며서 색다른 매력이 있을거라고 생각한다. 저희에게도 새로운 경험이었다"라고 전했다.

후반부 모자와 의상을 활용한 안무도 인상적. 휴닝카이는 "데뷔 이후로 처음으로 소품을 활용한 안무에 도전해서 연습이 많이 필요했다"면서 "어떻게 표현할까 고민하다가 방탄소년단 지민 선배님의 '필터' 무대를 보면서 많이 배웠다"고 감사함을 전했다.

타이틀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를 통해 데뷔 초에 이어 또 한번 '청량 끝판왕'에 도전하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 연준은 "이번 청량함은 젠틀함과 아련함이 더해졌다"면서 "갓 데뷔했을때는 준비한 것을 틀리지 않고 보여드려야 한다는 생각에 급급해 무대를 온전히 즐기지 못했는데 이제 여유가 조금씩 생겨 곡의 분위기와 메시지를 더 잘 표현할 수 있다고 생각한다"고 자신감을 드러냈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 "팬데믹 겪는 '우리' 담은 가사… 위로와 힘 얻었으면"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니소드1 : 블루 아워'에는 타이틀곡 이외에도 누군가와 갑자기 모든 의사소통을 단절하고 사라지는 행동을 의미하는 신조어이자 소통이 단절된 소년의 혼란스러운 심정을 그린 ‘고스팅(Ghosting)’, 좋아하는 사람을 위한 선물을 준비하며 고민에 빠진 소년의 마음을 담은 ‘위시리스트(Wishlist)’, 친구들과 함께 있던 학교에서 홀로 귀가하는 길에 쓸쓸함을 느끼는 소년의 이야기인 ‘하굣길’ 등 다양한 장르의 곡이 수록됐다.

멤버들은 이번 앨범을 통해 아티스트로서 한 걸음 더 성장한 모습을 보여줄 예정. 첫 자작곡이던 지난 앨범 ‘꿈의 장: 이터니티’의 수록곡 ‘거울 속의 미로’에 이어 수빈이 ‘고스팅’, 연준과 휴닝카이가 ‘위시리스트’, 그리고 태현이 이들 두 곡 모두의 작사 작업에 참여해 자신의 이야기를 담아 진솔한 공감을 자아낸다.

특히 이번 앨범은 현 시대상을 녹여낸 가사로 공감과 위로를 전한다.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팬데믹으로 인해 완전히 달라진 세계를 겪고 있는 10대들의 이야기를 풀어낸 ‘날씨를 잃어버렸어’는 IMF 시대의 모습을 담은 한스밴드의 '오락실'에서 모티브를 얻은 곡. 휴닝카이는 "IMF를 그린 '오락실'이 대중의 공감을 얻은 것처럼 저희 노래도 현 시대에 큰 공감이 될 것 같다"고 전했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투모로우바이투게더는 이번 앨범 국내외 선주문량 40만 장으로 자체 신기록을 세웠다. 앞으로의 행보에 더욱 기대가 모이는 성장세, 큰 사랑을 받는 이유를 묻자 수빈은 "전세계 팬분들께서 저희 노래를 듣고 힘을 얻고 위로받는다는 글을 볼때마다 많이 사랑받고 있구나 느끼게 된다. 저희 노래 속 메시지가 많은 분들이 경험해봤거나 공감하는 이야기라는 점에서 많은 분들이 관심을 가져주시는게 아닐까 생각한다"고 밝혔다.

이어 이번 앨범에 대해서도 "코로나19 시대에 살고있는 저희의 이야기를 담았기 때문에 많은 분들이 공감하면서 들어주실 것 같다. 저희 노래로 위로와 힘을 얻으셨으면 좋겠다"며 "많은 분들께 더 나은 내일을 선물할 수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가 되도록 노력하겠다"는 포부를 전했다.

매 앨범 훌쩍 성장한 모습을 담아내며 '4세대 대표주자'의 입지를 다지고 있는 투모로우바이투게더의 세 번째 미니앨범 '미니소드1 : 블루 아워'는 26일 오후 6시 공개된다. 이어 엠넷 '컴백 쇼: 블루 아워'를 통해 신곡 '5시 53분의 하늘에서 발견한 너와 나' 무대를 최초 공개하며 본격적인 활동에 나선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