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컬처Q > 방송
'프로듀스101' 남성 버전, '소년24' 관심 뜨거워
오소영 기자  |  ohsoy@sportsq.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입력 2016.02.16  11:00:36  |  최종수정 2016.02.16  11:06: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스포츠Q(큐) 오소영 기자] 걸그룹이 되기 위한 연습생 서바이벌 '프로듀스101'의 남성판이라고 할 수 있는 '소년24'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16일 '소년24' 측은 "지난 1월 18일 음원사이트 엠넷닷컴(www.mnet.com)을 통해 시작된 지원자 접수에 많은 실력파가 모이며 벌써부터 치열한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현재 200:1의 경쟁률을 넘어섰다. 

'소년24'는 대형 K-POP 프로젝트로, CJ E&M과 신화 신혜성, 이민우의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가 함께 한다. CJ E&M 음악사업부문이 향후 3년 동안 약 250억원을 투자하며, 오디션과 전문적인 트레이닝을 거쳐 선발된 남자 아이돌 24명이 상설 공연장에서 라이브로 공연을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브로드웨이식 상설 K-POP 공연을 통해 해외 관광객을 유치하고 새로운 한류 문화를 주도한다는 것으로, 많은 관계자들과 지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 '소년24' [사진=CJ E&M, 라이브웍스컴퍼니 제공]

인기 아이돌그룹 멤버의 사촌동생부터 YG, JYP, SM, 울림, 젤리피쉬, 미스틱, 로엔, DSP, 중국 위에화엔터테인먼트 등 각 유명 기획사의 연습생 출신, 전직 아이돌 출신, 각종 오디션 프로그램 출연 경력자와 현 뮤지컬, 연극, 영화 배우 등 이색 지원자들이 지원했다. 

또한 국내를 비롯 중국, 일본, 인도네시아, 미국 등 외국인 지원자들의 오디션 응모도 K팝 글로벌 플랫폼 Mwave(www.mwave.me) 글로벌 지원 페이지를 통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본래 지원기간은 오는 19일까지였으나, 기간을 연장해달라는 지원자들의 문의가 쇄도해 오는 3월 11일로 연장됐다.

소년24 관계자는 “'소년24'의 '24'는 24명을 뜻하기도 하지만 1년 365일 24시간 상설로 즐길 수 있는 신 한류 콘텐츠를 은유적으로 표현한 것이다. K-POP과 공연이 어우러진 융복합 콘텐츠로 신 한류 비즈니스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국내 팬과 글로벌 관객을 주요 타깃으로 하는 글로벌 신 한류 콘텐츠인 만큼 새로운 한류 문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투자와 전폭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고 전했다. 

오디션 및 트레이닝 과정을 거쳐 최종 선발된 '소년24' 멤버들은 오는 8월 셋째 주부터 ‘신세계 디에프’가 지원하는 소년 24 전용관인 명동 메사빌딩 10층 팝콘홀에서 K-POP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인기기사]

오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Today's Hot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오늘의 인기기사
1
[SQ현장메모] 한화이글스-강민호 둘러싼 묘한 기류, 벤치클리어링은 피했다
2
맨유 무리뉴가 꼽은 '톱3', 제자 호날두-즐라탄도 아니고 메시라니
3
맨유 '376억 장전', 모나코 오른쪽 풀백 파비뉴 영입에 성큼
4
'포그바는 맨유맨', 무리뉴의 근거 있는 자신감
5
'캉테 영입 후폭풍' 첼시 마티치 '225억 매물'로, 유벤투스-맨유 입질
6
미키타리안-베일리 이적생 시험가동, 무리뉴 맨유 데뷔전 완승
7
'성폭행 혐의' 강정호 버블헤드데이 행사, 예정대로 진행한다
8
맨유 무리뉴, 마타에 직격탄 "순서가 뒤라는 현실 인정하면 뛸 수 있다"
9
[퓨처스리그] 롯데 복귀 앞둔 전준우, 경찰청 옷 입고 '2년 연속 두자릿수 홈런'
10
'고메스 바르셀로나행 나비효과' 레알 영입전 패배, 맨시티-리버풀에 불똥


SQ 스페셜
[리우, 희망을 뛴다] (8) '피스톨 킹' 진종오, 나이테가 떠받치니 위대한 대기록 도전

[리우, 희망을 뛴다] (8) '피스톨 킹' 진종오, 나이테가 떠받치니 위대한 대기록 도전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피스톨...
[리우, 희망을 뛴다] (7) 골짜기세대의 반란, 권창훈이 불러올 '와일드카드 시너지효과'로

[리우, 희망을 뛴다] (7) 골짜기세대의 반란, 권창훈이 불러올 '와일드카드 시너지효과'로

[스포츠Q 박상현 기자] 한국 축구의 올림픽 ...
[리우, 희망을 뛴다] (6) 비워서 채운 기보배, 최초 2연패는 '긍정의 힘'으로

[리우, 희망을 뛴다] (6) 비워서 채운 기보배, 최초 2연패는 '긍정의 힘'으로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사실 예전에는...



피플인사이드

[인터뷰Q] FT아일랜드의 '진실'은 곧 '정체성' "있는 그대로를 봐주세요"

[인터뷰Q] FT아일랜드의 '진실'은 곧 '정체성'
[200자 Tip!] '이젠 Turnaround, 조금 늦다고 세상이...



글 쓰는 사진기자

[멀티줌Q] BIFAN, 이태임-스테파니리-낸시랭 '여름밤을 수놓는 판타스틱 레드카펫'

[멀티줌Q] BIFAN, 이태임-스테파니리-낸시랭 '여름밤을 수놓는 판타스틱 레드카펫'
[스포츠Q(큐) 이상민 기자] 올해로 20주년을 맞이한 부천국제판타스틱영화제...


오피니언

[일본야구읽기] 이치로의 미·일 통산 4257안타 기록이 갖는 유의미(有意味)성...임박한 메이저리그 3000안타가 방증

[일본야구읽기] 이치로의 미·일 통산 4257안타 기록이 갖는 유의미(有意味)성...임박한 메이저리그 3000안타가 방증
[스포츠Q(큐) 류수근 기자] 지난 6월 15일(현지시간) 미국 샌프란시스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