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컬처Q > 방송
'프로듀스101' 남성 버전, '소년24' 관심 뜨거워
오소영 기자  |  ohsoy@sportsq.co.kr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기사입력 2016.02.16  11:00:36  |  최종수정 2016.02.16  11:06:16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스포츠Q(큐) 오소영 기자] 걸그룹이 되기 위한 연습생 서바이벌 '프로듀스101'의 남성판이라고 할 수 있는 '소년24'에 대한 반응이 뜨겁다. 

16일 '소년24' 측은 "지난 1월 18일 음원사이트 엠넷닷컴(www.mnet.com)을 통해 시작된 지원자 접수에 많은 실력파가 모이며 벌써부터 치열한 경쟁률을 보이고 있다"고 밝혔다. 이에 따르면 현재 200:1의 경쟁률을 넘어섰다. 

'소년24'는 대형 K-POP 프로젝트로, CJ E&M과 신화 신혜성, 이민우의 소속사 라이브웍스컴퍼니가 함께 한다. CJ E&M 음악사업부문이 향후 3년 동안 약 250억원을 투자하며, 오디션과 전문적인 트레이닝을 거쳐 선발된 남자 아이돌 24명이 상설 공연장에서 라이브로 공연을 진행하는 프로젝트다.

브로드웨이식 상설 K-POP 공연을 통해 해외 관광객을 유치하고 새로운 한류 문화를 주도한다는 것으로, 많은 관계자들과 지원자들의 이목을 집중시켰다.
▲ '소년24' [사진=CJ E&M, 라이브웍스컴퍼니 제공]

인기 아이돌그룹 멤버의 사촌동생부터 YG, JYP, SM, 울림, 젤리피쉬, 미스틱, 로엔, DSP, 중국 위에화엔터테인먼트 등 각 유명 기획사의 연습생 출신, 전직 아이돌 출신, 각종 오디션 프로그램 출연 경력자와 현 뮤지컬, 연극, 영화 배우 등 이색 지원자들이 지원했다. 

또한 국내를 비롯 중국, 일본, 인도네시아, 미국 등 외국인 지원자들의 오디션 응모도 K팝 글로벌 플랫폼 Mwave(www.mwave.me) 글로벌 지원 페이지를 통해 지속적으로 이어지고 있다. 본래 지원기간은 오는 19일까지였으나, 기간을 연장해달라는 지원자들의 문의가 쇄도해 오는 3월 11일로 연장됐다.

소년24 관계자는 “'소년24'의 '24'는 24명을 뜻하기도 하지만 1년 365일 24시간 상설로 즐길 수 있는 신 한류 콘텐츠를 은유적으로 표현한 것이다. K-POP과 공연이 어우러진 융복합 콘텐츠로 신 한류 비즈니스 모델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며 “국내 팬과 글로벌 관객을 주요 타깃으로 하는 글로벌 신 한류 콘텐츠인 만큼 새로운 한류 문화로 성장할 수 있도록 아낌없는 투자와 전폭적인 지원에 나설 예정이다”고 전했다. 

오디션 및 트레이닝 과정을 거쳐 최종 선발된 '소년24' 멤버들은 오는 8월 셋째 주부터 ‘신세계 디에프’가 지원하는 소년 24 전용관인 명동 메사빌딩 10층 팝콘홀에서 K-POP공연을 선보일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인기기사]

오소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폰트키우기 폰트줄이기 프린트하기 메일보내기 신고하기
트위터 페이스북 미투데이 네이버 구글 msn 뒤로가기 위로가기
 
Today's Hot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자동등록방지용 코드를 입력하세요!   
확인
-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현재 0 byte / 최대 400byte)
-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 합니다. [운영원칙]
이 기사에 대한 댓글 이야기 (0)
오늘의 인기기사
1
무리뉴 선임 임박 맨유, 3472억으로 하메스-즐라탄부터 노린다
2
'레스터시티 재계약 거부' 캉테의 새 둥지, PSG-첼시보다 아스날이 유리
3
김현수를 바라보는 볼티모어 팬의 안타까움 "리카드 부진한데"
4
무리뉴, 맨유 부임 첫 영입 타깃은 수비수 스톤스
5
'미남 농구스타' 이승준 은퇴 선언, 결혼과 동시에 새 인생
6
'추신수 대체자' 텍사스 마자라, 박병호 제치고 AL 신인왕 독주?
7
무리뉴 따르는 즐라탄, 유로 2016 개막 전 맨유 입성 원한다
8
맨유 루니-블린트, '경질 임박' 판할 옹호 한 목소리
9
[SQ포커스] 정우람 악재 덮은 한화이글스 권혁 '3이닝 마무리쇼'
10
2년전 UCL 결승 악몽은 없다, 레알 호날두 100% 몸상태 '회복'에 올인
SQ 스페셜
[여자 그리고 스포츠] (12) 덕성여대 클러치, '아마추어 우리은행'으로 대학농구 호령하는 이유?

[여자 그리고 스포츠] (12) 덕성여대 클러치, '아마추어 우리은행'으로 대학농구 호령하는 이유?

[200자 Tip!] 우리은행은 여자프로농구(...
[민기홍의 운동話공장] 확 달라진 롯데 자이언츠, 마! 응원합니다

[민기홍의 운동話공장] 확 달라진 롯데 자이언츠, 마! 응원합니다

[스포츠Q(큐) 민기홍 기자] 외국인 선수들은...
[SQ현장] (上) 감탄과 우려 사이, 평창올림픽 '테스트 이벤트'가 남긴 것은?

[SQ현장] (上) 감탄과 우려 사이, 평창올림픽 '테스트 이벤트'가 남긴 것은?

[200자 Tip!] 이제 평창 동계올림픽까지...
피플인사이드

[스몰톡Q] '아가씨' 김민희 "김태리 첫인상, 귀여웠다"

[스몰톡Q] '아가씨' 김민희
[스포츠Q(큐) 오소영 기자] '아가씨' 주연배우 김민희가 함...
글 쓰는 사진기자

[멀티줌Q] 제작발표회 풍경, 황정음 류준열 이수혁이 '운빨'로 펼칠 삼각 로맨스 '경쾌한 손장단'

[멀티줌Q] 제작발표회 풍경, 황정음 류준열 이수혁이 '운빨'로 펼칠 삼각 로맨스 '경쾌한 손장단'
[스포츠Q(큐) 이상민 기자] 누군가를 만나고 사랑하는 일은 이미 정해진 &...
오피니언

[Q생각] 김세진 감독이 이끄는 OK저축은행 배구단의 3가지 놀라움

[Q생각] 김세진 감독이 이끄는 OK저축은행 배구단의 3가지 놀라움
[스포츠Q(큐) 최문열 대표] ‘쉬운 배구’ vs ‘어려운 배구’.이 대목에...