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26 17:50 (수)
롯데자이언츠 '신문지 응원' 전격 부활, 옛 분위기 살린다
상태바
롯데자이언츠 '신문지 응원' 전격 부활, 옛 분위기 살린다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6.04.18 17:5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일 한화전서 챔피언스데이 실시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롯데 자이언츠가 구단의 전통적인 응원 방식이었던 ‘신문지 응원’을 부활시킨다.

롯데 구단은 “오는 20일 한화와 사직 홈경기에서 시즌 첫 번째 챔피언스데이를 진행한다”는 소식을 18일 전했다.

롯데는 “올 시즌 챔피언스데이의 테마는 ‘클래식 데이’로 정했다. 이에 맞춰 ‘신문지 응원’을 부활시키는 등 다양한 팬 서비스를 진행한다”고 밝혔다.

▲ 롯데가 한화와 챔피언스데이에서 '신문지 응원'을 부활시킨다.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신문지 응원은 주황색 봉지를 이용한 응원과 함께 롯데만의 독특한 응원 문화로 잘 알려져 있지만 최근 사라져가고 있었다. 롯데는 “신문지 응원의 부활을 염원하는 올드 팬들의 의견을 적극 반영, 올 시즌 챔피언스데이에는 모든 팬들이 옛 시절로 돌아가 신문지를 들고 선수들을 응원할 계획이다”라고 전했다.

아울러 올해 챔피언스데이에는 선수단이 푸른색 ‘올드 유니폼’을 입고 경기에 나선다. 푸른색 유니폼은 1984년 롯데 창단 첫 우승과 1992년 두 번째 우승을 결정짓는 한국시리즈 마지막 경기에서 선수단이 착용한 것으로, 처음 챔피언스데이 행사를 시작했을 때는 입었던 유니폼이다. 이후 다양한 팬 서비스를 위해 아이보리색 올드 유니폼으로 변경, 지난해까지 착용했다.

챔피언스데이는 롯데가 2006년부터 실시하고 있는 행사로, 전 좌석 입장요금을 50% 할인한다.

▲ 1984년 한국시리즈 우승, 1992년 한국시리즈 우승 당시 롯데 선수들 모습. [사진=롯데 자이언츠 제공]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