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2-28 19:03 (금)
'싱글와이프' 전혜진 텐트 취침에 박명수 "앞으로 출연자들은 노숙해야할 판"
상태바
'싱글와이프' 전혜진 텐트 취침에 박명수 "앞으로 출연자들은 노숙해야할 판"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7.08.17 00: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싱글와이프' 전혜진이 텐트에서 취침하자 박명수가 놀랍다는 반응을 보였다.

16일 방송된 SBS '싱글와이프'에는 이천희 부인 전혜진이 강원도 양양으로 '걸스 서핑 트립'을 떠난 가운데 텐트에서 취침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SBS '싱글와이프' 이천희 부인 전혜진이 강원도 양양으로 '걸스 서핑 트립'을 떠나 텐트에서 잠을 청했다.[사진=SBS '싱글와이프' 방송 화면 캡처]

이날 이천희 부인 전혜진은 남편에게 배운대로  잔디 밭에 텐트를 치지 않고 모래 위에 텐트를 설치하려고 도전해 시청자들의 눈길을 끌었다.

특히 이천희 부인 전혜진의 과감한 텐트 취침에 MC 박명수는 "오늘 출연자들은 잠자리가 참 불편하다"며 "다들 홈스테이, 게스트하우스에 텐트까지 이용했다"고 설명했다.

이어 박명수는 "이제 앞으로 출연하는 사람들은 노숙해야할 판이다"고 덧붙여 웃음을 선사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