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3-07 01:12 (일)
'거미-휘성 선생님' 4옥타브 명품 가수 김명기, 내달 초 EP앨범으로 활동 재개
상태바
'거미-휘성 선생님' 4옥타브 명품 가수 김명기, 내달 초 EP앨범으로 활동 재개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8.07.09 10: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4옥타브를 넘나드는 고음으로 명품 가수의 수식어를 얻은 김명기가 활동을 재개한다.

김명기 소속사 KMK뮤직은 9일 "가수 김명기가 기나긴 휴식기를 마치고 내달 초 EP 앨범으로 본격적인 활동 준비를 하고 있다"고 밝혔다.

 

4옥타브를 넘나드는 고음으로 명품 가수의 수식어를 얻은 김명기가 활동을 재개한다. [사진 = KMK뮤직 제공]

 

관계자는 "오랜 기간 활동을 쉬었지만 김명기의 명품 보컬은 여전하다"면서 "아직 녹슬지 않은 록 보컬리스트의 진면모를 보게 될 것"이라고 전했다.

활동을 앞둔 가수 김명기는 소속사를 통해 "요즘 앨범 작업에 몰두하고 있다"며 "본격적인 활동에 앞서 그 동안 기다린 팬들에게 좀 더 공감을 얻을 수 있는 곡을 선보일 것"이라고 밝혀 팬들의 기대감을 높였다. 

김명기는 가수를 가르치는 보컬트레이너 1세대로써 한국을 대표하는 가수 거미, 이수, 옥주현, 휘성, 손가인, 이혁, 김영지, 블락비 태일 등 가창력으로 내로라하는 가수들의 보컬 선생님이기도 하다. 또 요즘 폭발적인 가창력과 고음으로 유명한 가수 ‘소향’의 4옥타브를 넘나드는 영상이 화재가 되면서 ‘남자 소향’ 으로도 불려지고 있다.

가수 김명기는 수 많은 밴드의 보컬을 거쳐 1999년도 ‘활’밴드를 결성해 꾸준히 음악 활동을 해왔다. 특히 그는 2003년 KBS 2TV ‘윤도현의 러브레터’ 단 한번의 방송 출연으로 폭발적인 고음과 가창력으로 엄청난 반향을 일으킨 바 있다. 

2002년 발표한 곡 ‘세이예스(Say yes)’는 그의 진면모가 잘 나타나는 노래다. 각종 SNS를 떠돌며 유튜브에 엄청난 조회수를 기록했다. 영상 하나로 김명기는 ‘역대급 초고음 가수’ ‘전설의 가수’ ‘4옥타브 레전드’란 수식어를 얻으며 현재까지도 회자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