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13 15:19 (금)
'축덕' 여대생들의 K리그컵 '퀸컵', 24일 포천서 열전 돌입
상태바
'축덕' 여대생들의 K리그컵 '퀸컵', 24일 포천서 열전 돌입
  • 김의겸 기자
  • 승인 2018.11.09 18:3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여자 대학 클럽축구 최강을 가리는 2018 K리그 퀸컵(K-Win컵)이 올해도 어김없이 찾아온다.

이번 대회는 오는 24일과 25일 양일 동안 경기도 포천축구공원에서 열린다.

올해로 9번째를 맞는 K리그 퀸컵에는 ‘디펜딩 챔프’ 연세대를 비롯해 총 16개 팀이 참가해 최강팀을 가린다.

 

▲ 2018 K리그 퀸컵이 오는 24일 포천에서 개막한다. [사진=빅풋티비 영상 캡처]

 

지난 1년간 대회 결과 포인트에 따라 상위 12개 팀과 동아대, 부산대, 이화여대, 강남대에서 네 팀이 추가로 도전자의 자격으로 참가한다.

16개 팀은 4개 조로 나뉘어 조별리그를 치른 뒤 각 조 1, 2위가 8강 토너먼트를 벌인다. 경기는 전후반 20분씩 진행하며, 토너먼트에서 무승부가 나올 경우 승부차기로 이어진다.

조 추첨식은 13일 오후 7시 서울 종로구 신문로 축구회관 2층 다목적실에서 열린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