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15 14:39 (금)
[스몰톡Q] 세월호 소재 영화 '악질경찰' 이선균, 강렬한 악역… "좀 더 쓰레기 같이 표현하려 노력"
상태바
[스몰톡Q] 세월호 소재 영화 '악질경찰' 이선균, 강렬한 악역… "좀 더 쓰레기 같이 표현하려 노력"
  • 주한별 기자
  • 승인 2019.03.13 16:4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주한별 기자] '악질경찰'에서 주인공 조필호 역을 맡은 이선균이 역대급 '악역'을 맡은 소감을 전했다.

13일 서울 용산 CGV에서 진행된 영화 '악질경찰' 언론배급 시사회 기자간담회에서 이선균은 경찰이지만 악인에 가까운 인물인 조필호를 연기한 소감을 전했다. 

 

배우 이선균 [사진 = 스포츠Q DB]

 

이선균은 "제가 맡은 조필호는 직업만 경찰. 범죄자에 가까운 인물"이라며 캐릭터를 설명했다. 이후 이선균은 "사건을 맞닥뜨린 후 조필호의 변화가 중요했다. 좀 더 쓰레기 같고 나쁘게 표현하는 게 파급력이 크다고 생각했다"며 처절한 악연을 연기하기 위해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선균은 그동안 다양한 선역을 맡아왔다. 이선균의 악역 변신은 '악질경찰'의 주요 관전 포인트 중 하나다. 이선균은 "나쁜 사람의 갈등, 심경, 각성 등에 초점을 맞추고 연기했다"고 설명했다.

영화 '악질경찰'은 세월호를 소재로 한 상업 범죄영화다. 영화 '아저씨'를 연출한 이정범 감독이 메가폰을 잡고 배우 이선균, 신예 전소니가 주연을 맡았다. 영화 '악질경찰'은 오는 3월 20일 개봉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