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21:27 (수)
뮤지컬 '엑스칼리버' 엄기준, 랜슬럿 役 캐스팅 "아더 왕 이야기 기대"... 6월 개막
상태바
뮤지컬 '엑스칼리버' 엄기준, 랜슬럿 役 캐스팅 "아더 왕 이야기 기대"... 6월 개막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04.30 13:1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승훈 기자] 뮤지컬 배우 엄기준이 ‘엑스칼리버’ 랜슬럿 역으로 드라마틱한 캐릭터 변화를 예고했다.

30일 오전 뮤지컬 ‘엑스칼리버’ 측은 “배우 엄기준이 극 중 아더의 오른팔이자 빼어난 무술실력, 남다른 기개의 소유자 랜슬럿 역을 맡았다”면서 “지난달 성황리에 막을 내린 뮤지컬 ‘잭 더 리퍼’ 다니엘 역, ‘그날들’ 정학 역으로 드라마틱한 캐릭터 변화를 보여주고 있는 엄기준이 ‘엑스칼리버’ 랜슬럿 역을 통해 예측 불가 변신을 보여줄 예정”이라고 말했다.

 

뮤지컬 ‘엑스칼리버’ 엄기준 [사진=블리스미디어 제공]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색슨족의 침략에 맞서 혼란스러운 고대 영국을 지켜낸 신화 속 영웅 아더 왕의 전설을 재해석한 작품이다. 또한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평범했던 한 사람이 빛나는 제왕으로 거듭나는 여정을 통해 가슴 뜨거운 감동과 신선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한다.

앞서 엄기준은 캐릭터 포스터와 2차 컨셉 포스터를 통해 야성적으로 흐트러진 헤어스타일과 단단한 갑옷으로 무장한 랜슬럿 사진을 공개한 바 있다. 특히 엄기준은 거친 매력 사이로 돋보이는 강인한 눈빛과 치열한 전쟁터에서 신념과 신의를 지키기 위해 생과 사를 오가는 랜슬럿을 오롯이 표현해내면서 관객들로 하여금 기대감을 불러일으켰다.

이날 엄기준은 “영화나 소설로 접했던 아더 왕 이야기가 뮤지컬로 만들어져서 기대되는 작품”이라면서 ‘엑스칼리버’에 함께하게 된 소감을 밝히기도 했다. 이어 엄기준은 “‘엑스칼리버’를 한 마디로 표현하면 ‘아더 왕’ 그 자체”라면서 엄기준만의 대체 불가한 매력을 발휘할 것이라고 밝혔다.

드라마와 예능 등 다방면에서 맹활약을 펼치고 있는 엄기준이 무대 위에선 어떤 카리스마 넘치는 모습으로 관객들의 시선을 사로잡을지 기대된다.

엄기준의 출연으로 극의 재미를 극대화시킨 뮤지컬 ‘엑스칼리버’는 오는 6월 15일부터 세종문화회관 대극장에서 공연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