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6-17 12:29 (월)
빽가 집 '미우새' 김건모 방문, 장수 떡볶이에 김원희 반응은?
상태바
빽가 집 '미우새' 김건모 방문, 장수 떡볶이에 김원희 반응은?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5.19 2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빽가 집이 '미운우리새끼'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집들이에 나선 김건모와 김종민은 끊어지지 않은 긴 떡볶이를 요리하며 시선을 끌었다.

19일 방송된 SBS '미운우리새끼'에서는 '잘못된 손님' 편으로 꾸며져 김건모와 김종민이 빽가 집에 방문에 떡볶이를 요리하는 모습이 그려졌다.

이날 김건모는 빽가 집에 방문한 기념으로 요리를 선물했다. 그는 "이 떡볶이는 길어야 의미가 있다. 끊어지지 않게 끓이면 오래 산다"고 설명했다. 김건모의 설명에 빽가와 김종민은 끊어지지 않도록 열심히 떡을 만들었고 조심스럽게 떡을 국물에 넣으며 장수 떡볶이를 완성했다.

 

빽가 집이 '미운우리새끼'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사진 =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빽가 집이 '미운우리새끼'에서 처음으로 공개됐다. [사진 =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화면 캡처]

 

김건모는 만족스러운듯 미소를 보이며 "이 떡볶이를 보니 40년 정도는 더 살겠다"며 빽가의 장수를 빌었다.

하지만 끓이는 동안 떡볶이 속 떡은 모두 끊어져 세 사람을 당황케 했다. 장수 떡볶이가 완성된 뒤 빽가 집들이는 갑자기 끝이 났다. 김건모가 갑자기 일어나며 "근처에 후배가 또 이사를 했다더라. 거기 가봐야 한다"고 말해 빽가와 김종민을 할말 없게 만들었다.

김건모의 떡볶이 요리에 스튜디오를 찾은 김원희는 "김건모가 동생의 장수를 바라는 게 보기 좋다. 무엇보다 의미가 중요하지 않느냐"며 김건모를 칭찬했다.

엄마가 화자가 되어 아들의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는 지난 2016년 8월부터 인기리에 방영 중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