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09-18 21:27 (수)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퇴근 시간 너무 늦어 힘들어"
상태바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 "퇴근 시간 너무 늦어 힘들어"
  • 홍영준 기자
  • 승인 2019.07.11 22: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홍영준 기자] '세빌리아의 이발사, 첫 방송부터 시선 집중.'

'세빌리아의 이발사' 이민정이 퇴근이 늦어 힘들다고 털어놨다.

11일 방송된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에서는 스페인의 한국 미용실이 최초로 공개됐다. 

이날 제작진은 가장 힘든 일이 뭐냐는 질문을 던졌고 아무도 선뜻 먼저 나서지 못했다. 침묵이 길어지자 김광규는 "지금 이 순간"이라고 노래를 불러 분위기를 풀었다. 이어 이민정은 "사실 퇴근시간이 너무 늦어서 힘들었다. 피로가 쌓여가는 게 가장 힘들더라"고 고백했다. 

 

이민정 [사진 =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방송 화면 캡처]
이민정 [사진 = MBC 에브리원 '세빌리아의 이발사' 방송 화면 캡처]

 

스페인에서는 시에스타가 있어 대부분의 사람들이 낮잠을 취하는 시간 동안 가게도 쉬게 된다. 따라서 퇴근이 늦어질 수밖에 없었던 것.

고민을 털어놓은 이민정은 이날 업무에 있어 적극적인 모습으로 시선을 끌었다. 

이민정은 스페인어로 예약 전화를 어떻게 받을지 고민하던 차에 현지 미용실 직원에게 예약전화를 받아달라고 부탁하는 센스를 발휘했다.

또한 이민정은 정채연이 전문가에게 머리감는 법과 두피 마사지를 전수받는 장면을 보며 "완전히 다르다"며 감탄하는 모습도 보였다.

경력 53년의 장인 이발사와 대한민국 최고의 헤어 디자이너가 톱스타 연예인 크루들과 함께 스페인 미용실에서 펼치는 동서양 문화 충돌에 대한 생생한 이야기를 다룬 프로그램 '세빌리아의 이발사'는 이날 첫 방송을 시작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