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2-09 01:01 (월)
[경제 단신] 부영그룹, 군부대 6곳에 ‘추석 위문품’ 전달
상태바
[경제 단신] 부영그룹, 군부대 6곳에 ‘추석 위문품’ 전달
  • 이수복 기자
  • 승인 2019.09.06 17: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수복 기자] 부영그룹은 추석 명절을 앞두고 군 장병들의 노고를 격려하기 위해 군부대 6곳에 총 2600여 세트의 위문품을 전달했다고 6일 밝혔다.

부영그룹은 지난 2일부터 6일까지 공군방공관제사령부을 비롯해 육군 1군단, 육군 8군단, 육군 22사단, 육군 25사단, 공군방공유도탄사령부 등 6곳을 방문해 총 2600여개 선물세트를 추석 위문품으로 전달했다.

부영그룹, 군부대 6곳에 추석 위문품 전달. [사진=부영그룹]
부영그룹, 군부대 6곳에 추석 위문품 전달. [사진=부영그룹]

윤택훈 부영그룹 비상계획관은 지난 5일 공군방공관제사령부를 방문해서 “추석 명절에도 전선에서 고생하는 장병들에게 고마움을 전달하기 위해 선물을 준비했다”라면서 “장병들의 노고에 비하면 작은 선물이지만, 정성이 담긴 위문품을 받고 즐거운 명절이 되었으면 좋겠다”라고 말했다.

김형호 공군방공관제사령관은 “국토방위에 힘쓰는 장병들을 위해 매년 명절 때마다 찾아준 부영그룹에게 큰 감사를 드린다”며 “부영그룹 임직원들의 신뢰를 저버리지 않고 완벽한 영공방위 임무 완수를 위해 헌신전력 할 것”이라고 말했다.

이처럼 국내외 다양한 분야에서 꾸준히 사회 공헌 활동을 펼치고 있는 부영그룹은 군부대들과 자매결연을 하며 20여년째 군부대 지원을 이어가고 있다. 부영그룹은 1997년 육군 25사단을 시작으로 육군 22사단(1997년), 육군 8군단(1997년), 육군 1군단(2017년) 등과 잇따라 자매결연을 했다. 2000년부터는 국군 장병들에게 약 7만3300여 세트의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지원의 손길을 놓지 않고 있다.

그밖에 부영그룹은 군과 자매결연을 통해 국군 장병들의 사기진작과 복지향상을 위한 정기적 위문 활동을 펼치는 동시에 전역 후 장병들의 원활한 사회복귀를 위해 취업 지원을 돕고 있다. 이와 함께 ‘1사 1병영 운동’에도 동참하여 민·군 유대도 강화하고 있다. 또 군에 취업, 교육, 문화, 복지 혜택 등을 지원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