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08:59 (수)
[스몰톡Q] 헤이즈, "女 솔로 아티스트 컬래버레이션 꿈 꿔... 다양한 색깔 보여드릴 수 있을 것"
상태바
[스몰톡Q] 헤이즈, "女 솔로 아티스트 컬래버레이션 꿈 꿔... 다양한 색깔 보여드릴 수 있을 것"
  • 이승훈 기자
  • 승인 2019.10.13 08: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승훈 기자] ‘여성 솔로 아티스트의 대세’를 이끌고 있는 헤이즈가 홀로 활동하는 것에 대한 고충과 자부심을 동시에 드러냈다.

지난 1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연남동의 한 카페에서 진행된 다섯 번째 미니앨범 ‘만추’ 발매 기념 라운드 인터뷰에서 헤이즈는 “내가 잘 될 수 있었던 이유는 ‘시대적인 흐름을 잘 타고난 것’이라고 생각한다. 내가 이름을 알리는 시점에 솔로 아티스트들이 많이 나왔다”고 말했다.

 

헤이즈 [사진=스튜디오블루 제공]
헤이즈 [사진=스튜디오블루 제공]

 

최근 인기 음원차트는 물론, 대중들에게 각광받고 있는 가요계의 흐름이 있다. 바로 ‘여성 솔로 아티스트’다. 특히 다수의 리스너들은 ‘그 중심에는 헤이즈가 있다’는 의견을 쏟아내면서 헤이즈가 발매하는 앨범마다 뜨거운 관심을 표현하고 있다.

때문에 헤이즈는 본인의 음악을 하는데 있어서 끝없는 자유로움을 느끼며 모든 부분에 만족할 것 같았지만, 그는 “인맥이 없다. 크루처럼 음악적으로 끈끈한 친구가 없어서 가끔 아쉬울 때가 있다”고 말했다.

“친한 친구가 많으면 서로 이야기를 나누면서 음악 스펙트럼도 넓히고 재밌는 작업도 많이 할 수 있을 텐데 혼자여서 아쉬운 느낌이 있어요.”

 

헤이즈 [사진=스튜디오블루 제공]
헤이즈 [사진=스튜디오블루 제공]

 

헤이즈는 “본인 이외에도 많은 여성 솔로 아티스트가 인기를 누리는 현 가요계에서 경쟁심은 없냐”는 질문에 “오히려 그런 건 없다. 다들 색깔이 다르기 때문에 모두 잘 되는 것 같다”면서 “여러 명이 모여 컬래버레이션 작업을 해보고 싶다. 각자의 파트를 본인이 직접 쓰면서 한 곡을 만들면 좋을 것 같다”고 털어놓기도 했다.

또한 그는 “혼자여서 아쉬운 점이 있지만, 분명 혼자이기 때문에 가능한 것들이 훨씬 더 많다고 생각한다. 내 이야기를 온전히 들려드릴 수 있고, 파트 걱정을 안 해도 돼서 좋다”며 자부심을 드러냈다.

과연 헤이즈가 어떤 아티스트와 협업을 하면서 “많은 여성 솔로들과 컬래버레이션을 해보고 싶다”는 바람을 이뤄낼 수 있을지, 그의 폭넓은 음악 세계에 대한 기대감이 높아지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