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0 08:59 (수)
[경제 단신] 넷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캐릭터, 마블 코믹스 신작 시리즈로 발간
상태바
[경제 단신] 넷마블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캐릭터, 마블 코믹스 신작 시리즈로 발간
  • 유근호 기자
  • 승인 2019.10.16 16: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넷마블(대표 권영식)은 마블 코믹스의 신작 시리즈에 모바일 액션RPG(역할수행게임)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캐릭터인 ‘루나 스노우’와 ‘크레센트&이오’의 단독 스토리가 발간된다고 16일 밝혔다.

앞서 마블은 지난 7월 미국 샌디에고에서 열린 코믹콘(San Diego Comic-Con 2019) 행사에서 올가을 한국형 슈퍼 히어로 ‘화이트 폭스’와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캐릭터인 ‘루나 스노우’와 ‘크레센트 & 이오’를 주인공으로 하는 새로운 코믹북 시리즈 ‘퓨처 파이트 퍼스트(Future Fight Firsts)’ 발간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넷마블이 출시한 퓨처 파이트 퍼스트 시리즈는 총 세 편으로 구성되며 화이트 폭스와 루나 스노우, 크레센트&이오의 탄생 스토리와 에피소드를 소개한다 [사진=넷마블 제공]
넷마블이 출시한 퓨처 파이트 퍼스트 시리즈는 총 세 편으로 구성되며 화이트 폭스와 루나 스노우, 크레센트&이오의 탄생 스토리와 에피소드를 소개한다 [사진=넷마블 제공]

퓨처 파이트 퍼스트 시리즈는 총 세 편으로 구성되며 ‘화이트 폭스’와 ‘루나 스노우’ 그리고 ‘크레센트&이오’의 탄생 스토리와 함께 이들의 다양한 에피소드가 담길 예정이다. 공개된 커버는 마블 코믹스 일러스트레이터로 폭넓은 팬층을 확보한 이인혁 만화가가 참여해 완성도를 높였다.

화이트 폭스는 지구상에 마지막 남은 구미호 슈퍼 히어로로 마블의 대표적인 한국형 캐릭터로 꼽힌다. 마블 퓨처파이트 오리지널 캐릭터 ‘루나 스노우’는 K-POP 스타이자 얼음을 사용하는 초능력을 가진 영웅으로 지난해 1월 게임에 처음 등장해 화제를 모았다. 또한 지난해 11월 탄생한 한국인 태권도 소녀 ‘크레센트’와 반달가슴곰 영혼 ‘이오’의 독자적인 스토리도 만나볼 수 있다.

마블 게임즈(Marvel Games)의 부사장 겸 크리에이티브 디렉터 빌 로즈만(Bill Rosemann)은 “넷마블과 긴밀한 협력을 통해 탄생한 캐릭터들이 마블 코믹북으로 발간되어 기쁘다”며 “이번 신작 시리즈가 팬들에게 큰 사랑을 받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마블의 수석 편집장 마크 파니치아(Mark Paniccia)는 “수상 작가 알리사 웡(Alyssa Wong)이 참여해 흥미로운 스토리를 구성했다”며 “팬들이 이번 신작을 통해 환상적인 마블 캐릭터들의 과거와 비밀을 알 수 있길 바란다”고 말했다.

넷마블 이정욱 사업본부장은 “게임 속 오리지널 캐릭터가 마블 코믹스 주인공으로 발탁되어 자랑스럽게 생각한다”며 “앞으로도 마블 퓨처파이트에서 경쟁력 있는 다양한 오리지널 캐릭터를 선보일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이번 ‘퓨처 파이트 퍼스트’ 시리즈는 차례대로 발간될 예정이며 마블 디지털 코믹 스토어에서 주문 가능하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