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19-11-22 17:21 (금)
[경제 단신] 국민은행 KB녹색봉사단, 중국 쿠부치 사막에서 '환경보호 봉사활동' 실시
상태바
[경제 단신] 국민은행 KB녹색봉사단, 중국 쿠부치 사막에서 '환경보호 봉사활동' 실시
  • 이수복 기자
  • 승인 2019.11.04 18: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수복 기자] KB국민은행(은행장 허인)은 미세먼지 문제 해결을 위해 다양한 생태환경 복원 활동을 실천하는 ‘KB녹색봉사단’이 지난달 27일부터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중국의 대표 황사 발원지인 쿠부치 사막 등에서 환경보호 활동을 펼쳤다고 4일 밝혔다.

KB녹색봉사단은 평소 환경문제에 관심이 많은 국내 대학생 중 공모를 통해 선발된 25명으로 구성됐다. 봉사단원들은 파견에 앞서 실시된 사전 안내 활동을 통해 미세먼지 문제의 심각성과 환경보존의 중요성에 대해 교육을 받았다. 또 단원들끼리 서로 토론하며 현지 활동계획을 수립하기도 했다.

KB녹색봉사단은 중국 쿠부치 사막에서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환경보호 봉사활동' 실시했다. [사진=KB국민은행 제공]
KB녹색봉사단은 중국 쿠부치 사막에서 3박 4일간의 일정으로 '환경보호 봉사활동' 실시했다. [사진=KB국민은행 제공]

봉사단은 활동 기간 내 중국 쿠부치 사막에 조성된 녹색장성에서 사막화 방지를 위한 나무심기, 사막트레킹, 환경문제 인식제고를 위한 홍보미션 등을 실시했다. 녹색장성은 2006년부터 한·중 협력의 하나로 쿠부치 사막에 조성된 길이 16km, 폭 0.6km의 방풍림이다.

봉사단 한 단원은 이번 봉사활동에 대해 “미래 세대를 위한 중요한 환경보호 활동에 앞장설 수 있어서 가슴이 뭉클했다”며 “앞으로도 이번 활동을 통해 느낀 환경의 소중함을 일상에서 실천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소감을 전했다.

이밖에 KB국민은행은 미세먼지 문제의 근본적인 해결을 위해 지난해부터 몽골 사막화 지역을 대상으로 포플러와 비술나무, 차차르간 등 총 3만여 그루의 나무를 심고 있다. 이 사업은 숲 조성뿐 아니라 현지 주민들이 직접 조림사업에 참여하는 지속 가능한 사막화 방지 모범사례로 평가받고 있다.

또 지난 3월에는 고객이 자발적으로 미세먼지 저감 노력을 실천할 수 있는 ‘KB맑은하늘 금융상품 패키지’를 출시한 바 있다. 이를 통해 조성된 기부금으로 △ 서울 마포구 하늘공원 내 도시 숲 조성 △ 사회복지시설 150개 기관 대상 친환경 콘덴싱 보일러 교체 등 국내 대기질 개선을 위한 다양한 사업을 추진 중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