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8-07 23:43 (금)
온라인 구매 거부감 옛 말, 롯데온 명품위크 개최
상태바
온라인 구매 거부감 옛 말, 롯데온 명품위크 개최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7.21 14: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롯데온(ON)이 명품을 할인 판매한다. 

롯데온은 "오는 22일부터 ‘명품 위크’를 개최, 일주일 간 순차적으로 롯데면세점 재고 명품, 병행수입 명품 등을 내놓는다"고 21일 밝혔다. 

롯데온은 22일 오전 10시부터 롯데면세점과 함께 '마음방역 명품세일' 3차 판매를 시작한다. 총 28개 브랜드 800여 개 상품을 할인 판매한다. 

24일부터 사흘간 ‘수입명품 대전’, 27일부터 이틀간 ‘럭셔리 데이’로 이어진다. 50억 원에 달하는 물량이 쏟아진다. 생로랑, 구찌, 프라다, 발리, 지방시 등 500 여개 상품이 소비자를 기다린다. 

[사진=롯데온 제공]

 

최근 면세점 재고 명품 판매가 온라인을 중심으로 이뤄지면서 구매자의 부담감이 크게 줄었다는 게 관계자의 설명이다. 

롯데쇼핑 측은 "롯데온과 롯데면세점이 지난 두 달 두 차례 재고 명품을 판매한 결과 첫 날에만 준비한 물량의 70% 가량을 소진하는 등 인기를 확인했다"고 설명했다. 

김영준 롯데e커머스 의류셀 팀장은 "최근 면세점 명품 재고가 온라인에서 많이 판매되며, 온라인 명품 구매에 거부감이 크게 낮아졌다"며 "면세점 재고부터 직매입 명품까지 다양한 상품을 저렴한 가격에 판매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