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1-27 18:20 (금)
하이트진로, 수해 사각지대 쪽방촌 지원
상태바
하이트진로, 수해 사각지대 쪽방촌 지원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8.11 16: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하이트진로가 수해 사각지대 쪽방촌 주민들에 대한 지원에 나섰다.

하이트진로는 11일 "여름철 체력 관리가 더욱 필요한 쪽방촌 암환자와 영양이 부족한 거주민들에게 삼계탕과 생수를 제공한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11일 서울 영등포 쪽방촌에 석수 1만 병을 지원함과 동시에 삼계탕 100인분을 일주일에 한 번씩, 한 달간 총 400인분 지원한다. 남은 여름 동안에도 주민들의 건강과 안전을 위해 쪽방촌 측과 지속적인 협의를 통해 필요한 물품을 추가 지원할 예정이다. 또 올 추석에는 송편과 한과를, 추위에 취약한 겨울철에는 따뜻한 겨울나기 지원을 위해 내복을 제공할 계획이다.

하이트진로가 수해 사각지대 쪽방촌 주민들에 대한 지원에 나섰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매년 쪽방촌에 다양한 지원사업을 진행해 온 하이트진로는 올 초 코로나19(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극복을 위해 서울 지역 쪽방촌 거주민과 서울역 ‘따스한 채움터’ 노숙인 등 2000명에게 석수 1만8000병과 백설기 2500개를 제공했고, 지난 6월에는 석수 4만 병을 전달한 바 있다.

하이트진로 사회공헌을 주관하는 류준형 상무는 “최근 수해로 인해 상대적으로 관심이 덜할 수 있는 쪽방촌 취약계층에 대한 지원이 더욱 필요하다고 판단했다”면서 “이번 지원이 쪽방촌 주민들이 건강한 여름을 나는데 작게나마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한편 하이트진로는 지난 2013년 서울시와 ‘주거취약계층의 한파, 폭염 대응 및 보호활동’에 대한 공동협력 협약을 체결하고 8년째 물품 및 구호서비스 지원을 진행하고 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