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10-31 15:28 (토)
하이트진로, 소방유가족 지원 CSR
상태바
하이트진로, 소방유가족 지원 CSR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0.09.22 14: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하이트진로가 국민의 건강을 위해 헌신하는 소방공무원을 응원하는 행보를 이어가고 있다.  

김인규 대표가 이끄는 하이트진로는 22일 "소방공무원 처우 개선을 위해 소방 유가족을 위한 소송비, 긴급 생계비, 유자녀를 위한 소방관육성장학금 등을 17명에게 지원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하이트진로는 전날 하이트진로 청담동 사옥에서 소방공무원 유가족을 위한 지원금 전달식을 열었다. 이날 행사에는 김인규 대표를 비롯해 소방청 관계자, 소방공무원 유가족 등 총 13명이 참석했다.

하이트진로가 21일 소방공무원 유가족을 위한 지원금 전달식을 열었다. [사진=하이트진로 제공]

하이트진로는 업무 스트레스로 극단적 선택을 한 소방관들이 순직으로 인정받는 데 필요한 변호사 선임비 등 소송비용과 긴급 생계비를 지원한다. 또 순직소방관 유자녀 가운데 소방관을 꿈꾸는 자녀들을 위한 소방관육성장학금도 지원할 계획이다.

전달식에 참석한 경북에서 온 유자녀 강현구 씨는 “힘든 시간을 겪고 있지만, 커서 아버지처럼 멋있고 훌륭한 소방관이 되고자 한다”고 밝혔다.

김인규 대표는 “열악한 환경에서 늘 국민의 안전과 생명을 돌보느라 고생하시는 소방관들에게 조금이나마 도움이 되고자 소방청과 함께 이 사업을 기획하게 됐다”며 “상생경영, 동반성장의 기업철학을 바탕으로 사회에 헌신하는 인재들을 위한 다각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하이트진로는 2018년 소방청과 ‘소방공무원 가족 처우 개선과 국민안전의식 제고’를 위한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장학금 및 위로금 지원, 힐링캠프 진행 등 소방관 유가족 지원 프로그램을 매년 기획해 운영했다. 올해는 유가족 중 순직으로 인정받는 사례도 나왔고, 지난 4월에는 소방 꿈나무 양성 학교인 ‘한국소방마이스터고’에 비품 및 연수 프로그램을 지원했다. 또 주요 도시에서 겨울철에는 소방안전캠페인, 여름철에는 수상안전캠페인을 진행하고 있다. 향후에도 소방관 처우 개선을 위한 토론회 후원 등 다양한 형태의 지원사업에 앞장설 계획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