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12-05 00:05 (일)
장애인 국가대표, 2021년 훈련 개시…도쿄 패럴림픽 선전 다짐
상태바
장애인 국가대표, 2021년 훈련 개시…도쿄 패럴림픽 선전 다짐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2.19 00: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이 올해로 연기된 2020 도쿄 패럴림픽(장애인올림픽) 선전을 다짐하며 새해 첫 훈련을 시작했다.

선수들은 18일 경기도 이천 훈련원에서 열린 2021년도 국가대표 훈련개시식을 통해 힘찬 첫발을 내디뎠다.

개시식에 참석한 곽동주 대한장애인체육회(KPC) 회장 직무대행은 "올해부터 훈련 일수가 210일로 증가하고 선수들 훈련수당 인상과 지도자 월급제가 시행된다"며 "선수, 지도자들이 좀 더 안정된 환경에서 마음껏 기량을 펼치길 바란다"고 전했다.

김정배 문화체육관광부 제2차관은 방역 지침을 철저히 준수할 것을 당부하면서 "어려운 상황이지만, 흔들림 없이 훈련하는 선수들을 응원한다"고 밝혔다.

[사진=대한장애인체육회/연합뉴스]

이날 행사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확산 여파에 따라 최소 인원만 참석했다. 김 차관은 개시식 후 훈련원 방역을 점검했고 양궁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을 만나 훈련 상황 등을 전달받았다.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단은 개시식을 시작으로 본격적인 훈련에 돌입했다.

지난해 연기된 도쿄 패럴림픽 대회는 올해 8월 25일부터 9월 6일까지 열릴 예정이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