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2-12-01 18:55 (목)
bhc '닭가슴살', HMR시장 공략 주력상품 자리매김
상태바
bhc '닭가슴살', HMR시장 공략 주력상품 자리매김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2.03.08 16:0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bhc에서 출시한 '닭가슴살'이 출시 8개월여 만에 bhc의 가장간편식(HMR) 시장 공략 주력상품으로 떠올랐다.

8일 bhc는 "지난해 7월 말 출시된 ‘닭가슴살’ 16종 판매 동향을 분석한 결과 지난 2월까지 누적 판매량이 60만 개인 것으로 나타났다"고 밝혔다.

다양한 '닭가슴살' 제품 중 가장 많이 팔린 제품은 '뿌링클 닭가슴살'로 총 12만 개 판매됐으며 이어서 '맛초킹 닭가슴살'(10만 개)과 '맵스터 닭가슴살'(8만 개)이 뒤를 이었다.

bhc는 "건강식으로 알려진 닭가슴살에 대한 소비자의 높은 관심과 함께 bhc치킨 시그니처 메뉴인 '뿌링클', '맛초킹' 등 다양한 치킨 소스와 닭가슴살이 잘 어우러지면서 시너지 효과를 낸 게 높은 판매량으로 이어졌다"고 분석했다.

[사진=bhc치킨 제공]
[사진=bhc 제공]

bhc 관계자는 "특히 ‘닭가슴살‘ 제품이 부드러운 식감을 보이며 입소문이 나기 시작했다. 아이들 영양 간식을 비롯한 다양한 요리로 활용할 수 있어 소비자들이 많이 찾고 있다. 향후 스테디셀러 제품으로 자리 잡을 것"이라 기대했다.  

bhc는 소형 가구 증가와 간편하게 음식을 즐기려는 소비 트렌드 확산으로 수요가 급증하고 있는 HMR 시장에 주목해 지난해 2월 ‘창고43 왕갈비탕’, ‘창고43 어탕칼국수’, ‘창고43 소머리곰탕’ 등 3종을 출시하며 본격적으로 HMR 시장에 진출했다.   

이후 '닭가슴살 스테이크', '큐브' 4종을 비롯해 '닭가슴살' 16종, '닭안심살' 4종 등 치킨 관련 제품들을 연이어 선보였다. 핫도그, 떡볶이, 만두 등 다양한 종류의 신제품도 출시해 제품 라인업 확대에 주력했다.

지난 1년 동안 판매처도 크게 확대했다. 론칭 당시 SSG닷컴을 비롯해 입점 채널은 4개였는데, 1년 만에 네이버 스마트스토어, B마트, 카카오톡 쇼핑, 롯데온 등 다양한 채널로 확대돼 현재 44개 판매 채널에 들어섰다.

bhc 관계자는 “HMR 론칭 이후 지난 1년 동안 다양한 제품 개발과 채널 확대로 시장 안착을 위해 노력했다면 올해부터는 다양한 마케팅을 전개해 본격적인 매출 증대에 주력해 나갈 계획”이라며 “bhc그룹의 다양한 외식 브랜드의 노하우를 집약한 다양한 프리미엄 신제품을 올해도 지속적으로 출시해 HMR 시장에서 경쟁력을 더욱 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