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9 17:59 (목)
한컴케어링크, 바이오 빅데이터 사업 강화
상태바
한컴케어링크, 바이오 빅데이터 사업 강화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3.01.25 15: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한컴그룹 계열사이자 디지털 헬스케어 전문기업 한컴케어링크가 바이오 빅데이터 분석 및 플랫폼 구축 역량을 키운다.

한컴케어링크는 "국내 최고 수준의 바이오 빅데이터 분석 기술을 보유한 쓰리빅스에 대한 지분 투자에 나선다"고 25일 밝혔다.

한컴케어링크와 쓰리빅스에 따르면 인체 내 미생물이자 ‘제2의 유전체‘라고 불리우는 마이크로바이옴 기반의 건강관리 플랫폼을 1분기 내 선보이고, 미국과 중국 등을 포함한 해외시장 진출도 공동으로 추진할 계획이다. 또한, 국가바이오빅데이터사업 등 다양한 국책사업에도 공동으로 참여해 유전체 분석시장에도 적극적으로 진출할 예정이다.

 

[사진=한컴케어링크, 쓰리빅스 CI]
[사진=한컴케어링크, 쓰리빅스 CI]

 

쓰리빅스는 바이오 빅데이터 분석 및 플랫폼 전문기업으로 한국보건산업진흥원, 질병관리청, 국립암센터 등 정부 연구기관과 서울대학교, 삼성의료원, 연세대학교 세브란스병원, 종근당건강, LG생활건강 등 다양한 의료기관 및 제약, 미용 기업들과 다양한 바이오 빅데이터 비즈니스를 수행하며, 차별화된 기술력을 인정받고 있다.

박준형 쓰리빅스 대표는 “이번 투자는 한컴케어링크와 쓰리빅스가 지난해 4월 체결했던 업무협약(MOU) 이후 사업적 시너지를 극대화할 수 있는 계기가 되었으며, 한컴케어링크의 디지털 헬스케어 기반에 쓰리빅스의 빅데이터 플랫폼 기술력을 접목함으로써 글로벌 경쟁력을 갖출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말했다.

천창기 한컴케어링크 대표는 “쓰리빅스는 바이오 빅데이터 통합 및 분석에 필요한 핵심 역량을 갖춘 기업으로, 한컴그룹의 디지털 헬스케어 사업에도 큰 역할을 할 것으로 기대한다”며 “그룹이 보유한 인공지능(AI) 등 다양한 정보통신기술(ICT)을 헬스케어 플랫폼에 접목하는 시도를 통해 사업영역 확장과 더불어 해외시장도 진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