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12-08 21:33 (금)
위메프 "외식비 부담, '홈 보양식' 판매 급증"
상태바
위메프 "외식비 부담, '홈 보양식' 판매 급증"
  • 김지원 기자
  • 승인 2023.07.06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외식비 부담에 삼계탕 등 몸보신 음식을 집에서 부담없이 즐기려는 ‘홈 보양족’이 늘고 있다.

위메프는 "최근 2주(6월 21일~7월 4일)간 식품 카테고리 판매 데이터를 분석한 결과 전년 동기 대비 여름 보양 간편식 관련 매출이 급증했다"고 6일 밝혔다.

위메프에 따르면 여름철 대표 보양식인 ▲삼계탕 간편식은 4배가량(289%) 늘었다. ▲냉동 치킨은 245% 판매가 증가했으며, 직접 만들어 먹을 수 있는 ▲생닭(84%)도 매출이 늘었다. 찬 음식인 ▲냉우동은 159% 매출이 늘었고 ▲콩국물(124%) ▲냉면(22%) 역시 높은 수요를 보였다. 이밖에 팥빙수 재료인 ▲빙수 팥(80%)도 동반 상승했다.

 

[사진=위메프 제공]
[사진=위메프 제공]

 

위메프는 "고물가에 외식비 부담이 늘면서 집에서 복날을 보내려는 일명 ‘홈 보양족’이 증가한 것으로 보인다"고 설명했다. 한국소비자원의 가격정보 종합포털 '참가격'에 따르면 지난 5월 기준 서울 지역 삼계탕 한 그릇(1kg)의 평균 가격은 1만6423원으로 전년 대비 13% 올랐다.

한편, 위메프는 이러한 소비자 요구에 맞춰 10일부터 ‘푸드리빙위크’ 행사를 통해 관련 상품을 특가 판매한다. 주요 상품은 ▲푸짐한 용왕해신탕 ▲하림 신선삼계탕 ▲한우 곰탕용 사골+소뼈 등이다.

위메프 관계자는 "외식 물가 상승이 이어지면서 합리적으로 복날 보양식을 즐기려는 소비자들이 증가하고 있다"며 "다양한 몸보신 상품을 특가로 준비했으니 이번 복날은 위메프와 함께 건강하게 보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