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2-28 17:13 (수)
신한금융-한국사회복지관협회, 취약계층 지원 MOU
상태바
신한금융-한국사회복지관협회, 취약계층 지원 MOU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3.07.07 17: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진수 기자] 신한금융그룹과 한국사회복지관협회가 손을 잡았다.

신한금융은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사례관리 활성화 지원사업’ 관련 업무협약(MOU)을 체결하고 취약계층 지원을 위한 상호협력을 추진한다”고 7일 밝혔다.

이번 MOU는 신한금융(신한금융희망재단)의 사회공헌 활동인 ‘희망사회 프로젝트’의 올해 신규 사업인 ‘신한과 함께하는 성장(신한 함성)’의 일환으로 추진됐다.

고석헌(오른쪽) 신한금융지주 부사장과 정성기 한국사회복지관협회장이 6일 업무협약을 체결하고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신한금융지주]

사례관리는 사회복지사가 관리하고 있는 취약계층 지원 대상자의 상황 및 지역사회와 연계된 자원 현황을 오랜 기간 노하우를 통해 정리해 놓은 것을 말한다.

사례관리 활성화는 취약계층을 위해 지속적이고 효과적인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는 실천 방법이다.

신한금융은 사회복지사들의 전문적인 사례관리 활성화 지원을 통해 취약계층 지원 대상을 확대하고 보다 세심한 지원을 해나갈 계획이다. 사회복지사 사례관리 시상식을 열어 사회복지사들의 노고를 격려하고 이들의 직무 만족도를 높이기 위한 다양한 사업을 계획하고 있다.

한국사회복지관협회와 전국사회복지관은 기준 중위소득 80% 이하의 취약계층 사례관리 대상자 중 약 2000가구를 지원대상자로 선정할 계획이다. 신한금융은 총 30억원의 지원금과 연말 사례집 발간, 성과 보고회 및 시상식을 열어 우수사례 표창과 포상을 수여할 계획이다.

고석헌 신한금융지주 부사장은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도움이 필요한 분들의 어려움을 세심하게 파악해 맞춤형 지원이 실행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며 “신한금융은 앞으로도 사회복지사와 사례관리 대상자 모두가 더 나은 내일을 꿈꿀 수 있도록 다양한 방법을 통해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