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5-24 22:45 (금)
남궁민 가고 이제훈·이하늬·한석규, MBC 2024 드라마 라인업
상태바
남궁민 가고 이제훈·이하늬·한석규, MBC 2024 드라마 라인업
  • 나혜인 기자
  • 승인 2023.12.29 10: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나혜인 기자] '연인',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으로 한 해를 뜨겁게 마무리한 MBC가 2024년 드라마 라인업을 공개했다.

MBC는 29일 김남주, 김희선, 이제훈, 이하늬, 한석규 등 이름만으로 드라마 시청자를 자극하는 배우들이 참여한 2024년 드라마 라인업을 발표했다.

MBC 관계자는 "올해 '연인'과 '열녀박씨 계약결혼뎐' 등 MBC의 드라마를 사랑해주신 시청자께 감사의 말씀을 드린다"며 "그 어느 때 보다 MBC 드라마에 대한 시청자의 기대감이 높아진 가운데 2024년에는 코믹, 미스터리, 범죄수사, 스릴러 등 다양한 장르에 걸쳐 이름 석자만으로도 가슴을 설레게 할 배우들이 진심을 다해 명연기를 펼칠 예정이다. 2024년 MBC 드라마에 많은 기대와 응원 부탁한다'고 밝혔다.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2024년 MBC 첫 타자는 이하늬다. '연인'과 '열녀박씨 계약결혼뎐'으로 사극 명가 입지를 탄탄히 한 MBC는 내년 1월 12일 방송되는 코믹 액션 사극 '밤에 피는 꽃'으로 새해 포문을 연다.

'밤에 피는 꽃'(연출 장태유·최정인·이창우, 극본 이샘·정명인)은 밤이 되면 담을 넘는 십오 년 차 수절과부 여화(이하늬 분)와 사대문 안 모두가 탐내는 갓벽남 종사관 수호(이종원 분)의 담 넘고 선 넘는 아슬아슬 코믹 액션 사극이다.

이하늬는 낮에는 사대부 최고 가문의 며느리이자 수절과부로 살아가지만, 밤에는 담을 넘어 도움이 필요한 자들을 보살피는 복면과부로 낮과 밤이 180도 다른 이중생활을 하는 조여화를 연기한다. 드라마 '열혈사제', '원 더 우먼', 영화 '극한직업', '킬링 로맨스' 등을 통해 독보적인 코믹 연기를 펼쳐온 이하늬 멜로와 액션을 겸비한 코미디를 어떻게 풀어갈지 기대를 모은다. 여기에 '금수저'로 눈도장을 찍은 이종원과의 신선한 케미스트리도 드라마에 대한 기대감을 높이고 있다.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이하늬의 배턴은 김남주의 '원더풀 월드'가 이어받는다. 미스터리 드라마 '원더풀 월드'(연출 이승영·정상희, 극본 김지은)는 아들을 죽인 살인범을 직접 처단한 은수현(김남주 분)이 그날에 얽힌 미스터리한 비밀을 파헤쳐 가는 휴먼 미스터리 드라마다. 

김남주는 남부럽지 않게 성공한 삶을 살아가는 심리학 교수이자 유명 작가 은수현 역을 맡았다. 완벽한 일상을 누리던 중 억울하게 어린 아들을 잃고 희망마저 뺐겨 결국 자신이 직접 가해자를 처단한다. 여기에 미스터리에 도전하는 차은우, 출연하는 작품마다 대중을 매료한 김강우, 탄탄한 연기 내공의 임세미 등이 함께한다.

MBC 2024년 라인업 중 가장 주목받고 있는 작품은 이제훈이 출연하는 '수사반장: 더 비기닝(가제)'(연출 김성훈, 극본 김영신)이다. 작품은 대한민국 범죄 수사 드라마의 효시이자 국민 드라마로 사랑받은 수사 실화극 '수사반장'의 프리퀄 버전으로, 군부 정권에 항명하다 찍혀 거지나 거리의 부랑자를 잡으러 다니는 권태력 만렙 형사(이제훈 분)가 골 때리는 동생 4인방과 함께 전대미문의 살인마를 검거하기 위해 불의에 맞서 싸우는 이야기를 그린다. 기존 '수사반장'의 배경인 1970~80년대보다 앞선 1950~60년대를 배경으로 한다.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믿고 보는 배우' 이제훈이 국민배우 최불암이 연기해 시청자들의 전폭적인 사랑을 받은 대한민국 대표형사 '박 반장' 박영한의 청년 시절을 연기해 캐스팅부터 화제를 모았다. 인과응보를 절대 신봉하는 박영한은 대책 있는 '깡'을 장착한 난공불락의 촌놈 형사로 누구보다 인간적이지만 어떤 외압에도 흔들리지 않는 쇠뿔 같은 단단함과 통찰력을 가진 인물이다. 최불암이 연기한 박 반장이 완성형 형사의 모습으로 사랑받았다면, 이제훈은 인간의 존엄성을 짓밟는 현실에 분노하며 악전고투를 벌이는 청년 시절의 박영한을 새로운 매력으로 그릴 예정이다.

뿐만 아니라 과거 '수사반장'에서 사랑받았던 김상순, 조경환, 서호정 등 동료 형사들이 박 반장과 한 팀이 되는 과정도 다룰 계획이다. 이는 시청자들에게 원작 캐릭터와 비교해보는 색다른 재미도 선사할 것으로 기대된다. 프로파일링도 그 흔한 CCTV도 없이 오로지 타고난 감각과 통찰력, 집요함으로 범죄를 해결하던 아날로그 수사의 낭만과 유쾌함이 살아있는 레트로 범죄수사극 '수사반장: 더 비기닝'은 젊은 세대에게는 색다른 카타르시스를, 박 반장의 활약상을 추억하는 세대에게는 또 다른 재미와 감동을 예고한다.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사진=MBC 제공]

2024년 하반기는 김희선과 한석규가 책임진다. 김희선 주연의 '우리집'(연출 이동현, 극본 남지연)은 자타 공인 대한민국 최고의 가정 심리 상담의인 주인공 노영원(김희선 분)이 정체 모를 협박범에게 자신의 커리어와 가정을 위협받게 되면서 추리소설 작가인 시어머니 홍사강(이혜영 분)와 공조해 가족을 지키려는 이야기를 담은 휴먼 블랙코미디다. 뻔한 고부 갈등, 흔한 가족의 이야기가 아닌 나만 몰랐던 가족들의 민낯을 마주하는 충격을 그린 드라마로 김희선과 이혜영이 색다른 워맨스를 펼친다.

한석규는 29년 만에 MBC로 돌아와 눈길을 끈다. 한석규가 출연하는 '이토록 친밀한 배신자'(연출 송연화·극본 한아영)는 한국 최고의 프로파일러가 자신이 수사 중인 살인 범죄와 연관된 딸의 비밀을 알게 되며 겪는 딜레마를 그린 가족 심리 스릴러 드라마다.

대한민국 최고의 프로파일러이자 외동딸을 혼자 키우는 아빠 장태수 역에 한석규가 캐스팅되며 예비 시청자의 마음을 설레게 하고 있다. 장태수는 프로파일링이라는 단어조차 생경한 시절부터 자진해 범죄 행동 분석관의 길을 걸은 입지전적인 인물로 경찰 조직 내에서 독보적인 존경과 신망을 얻고 있는 인물이다. 하지만 한 사건을 계기로 자신의 직업적 신념은 물론, 사랑하는 딸과의 관계까지 모든 것이 송두리째 흔들리게 되면서 자신의 전부인 딸을 지키기 위해 진실을 밝히려 고군분투한다. 직업적으로는 완벽하고 존경받는 인물이지만 남편이자 아빠로는 소외된 캐릭터인 장태수가 한석규를 만나 어떻게 그려질지 기대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