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3 00:15 (토)
‘저돌적’ 황희찬·‘슈퍼 세이브’ 조현우, ‘역전승’의 조력자 [아시안컵]
상태바
‘저돌적’ 황희찬·‘슈퍼 세이브’ 조현우, ‘역전승’의 조력자 [아시안컵]
  • 김진수 기자
  • 승인 2024.02.03 04: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진수 기자] 한국 축구대표팀의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 호주전 승리에는 페널티킥을 얻어내고 연장 전반 프리킥 결승골을 뽑아낸 손흥민(토트넘 홋스퍼)의 역할이 절대적이었지만 조력자들도 있었다. 공격수 황희찬(울버햄튼 원더러스)과 골키퍼 조현우(울산 HD)다.

한국은 호주를 상대로 점유율 70%까지 끌어올렸지만 오히려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가는 경기를 했다. 무딘 공격력에 활로를 뚫은 게 황희찬이었다.

황희찬은 호주전에서 이번 대회 첫 선발 출전을 해 106분을 소화했다. 황희찬은 엉덩이 부상으로 조별리그 1차전 바레인전과 2차전 요르단전에 결장했다. 조별리그 3차전 말레이시아전에서 교체 출전하며 처음으로 출전한 그는 호주전에서 왼쪽 날개로 선발 출전했다.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 한국과 호주의 경기가 끝난 뒤 황희찬이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16강전 한국과 호주의 경기가 끝난 뒤 황희찬이 팬들에게 인사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골로 이어지진 않았지만 특유의 돌파로 호주의 굳건한 수비라인에 균열을 주기 위해 노력했다. 전반 31분에는 이강인(파리 생제르맹)이 연결한 킬패스를 받은 설영우(울산 HD)의 패스가 이어준 패스를 문전에서 차 골문을 열었지만 설영우의 오프사이드로 판정돼 아쉬움을 삼켰다.

후반 들어 좀처럼 공격이 풀리지 않고 주도권을 호주에 내줬지만 황희찬의 돌파 능력은 뛰어났다. 특히 후반 25분에는 최전방 스트라이커 조규성(미트윌란)이 교체로 빠지자 황희찬이 중앙으로 자리를 옮겨 최전방 공격수로 뛰었다.

대신 손흥민이 왼쪽 날개로 이동하면서 한국의 날카로운 공격이 살아났다. 결국 황희찬은 후반 추가시간 종료 직전 손흥민이 얻어낸 페널티킥을 직접 차 동점을 만들었다.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 한국과 호주의 경기. 황희찬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2일(현지시간) 카타르 알와크라 알자누브 스타디움 열린 2023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전 한국과 호주의 경기. 황희찬이 돌파를 시도하고 있다. [사진=연합뉴스]

다만 또다시 부상이 우려된다. 손흥민의 역전골로 앞선 연장 전반 종료 직전 에이든 오닐에 깊은 태클을 당해 쓰러졌다. 주심은 처음에는 오닐에 옐로카드를 줬지만 비디오 판독(VAR) 이후 옐로카드를 거두고 레드카드를 꺼내 퇴장을 명했다. 황희찬은 연장 후반 시작과 함께 오현규(셀틱)와 교체됐다.

슈팅 3개를 모두 유효슈팅으로 연결하고 패스 정확도 79%(48회 시도 38회 성공)를 기록한 황희찬은 축구 통계 사이트 풋몹으로부터 평점 8.1점을 받았다. 손흥민(8.6점) 다음으로 높았다.

지난달 31일 말레이시아전 승부차기에서 2번이나 상대 키커의 슈팅을 막아낸 조현우는 여러 차례 '슈퍼 세이브'를 해냈다.

전반 42분 호주 크레이크 굿윈에 선제골을 내줬지만 이날 호주의 공세를 막아냈다. 이날 호주는 13개의 슈팅을 쐈고 5개의 유효슈팅을 기록했는데 상당히 위협적이었다.

후반 8분 크로스를 받아 쏜 호주의 마틴 보일의 슈팅을 걷어낸 게 컸다. 아지즈 베히치가 재차 슈팅으로 연결했지만 골문을 크게 벗어나 가슴을 쓸어내렸다.

조현우는 이날 4번의 세이브를 기록했다. 한 차례의 다이빙 세이브를 기록했다. 위협적인 슈팅을 좀 더 안정적인 펀치도 필요하지만 한국의 역전승에 기여한 건 틀림없다.

이날 승리를 거둔 한국은 오는 7일 오전 0시 요르단과 4강전을 치른다. 요르단은 ‘돌풍의 팀’ 타지키스탄을 꺾고 준결승에 진출했다. 한국은 요르단과 리턴매치를 치른다. 요르단은 한국과 조별리그 E조에 속했던 팀으로 지난달 20일 2-2로 비긴 바 있다.

한편, 아시안컵 중계 방송은 tvN과 tvN스포츠, 쿠팡플레이, 티빙에서 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