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5 11:42 (월)
교촌, 경희대 재학생과 치킨 신메뉴 개발
상태바
교촌, 경희대 재학생과 치킨 신메뉴 개발
  • 김석진 기자
  • 승인 2024.02.14 15: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석진 기자] 교촌이 경의대학교 호텔관광대학과 업무협약(MOU)을 맺었다.

국내 대표 상생 프랜차이즈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는 14일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조리&푸드디자인학과 학생들과 함께 1020 '잘파(Z+α)세대'의 입맛을 저격할 신메뉴 개발에 나선다"고 밝혔다.

교촌은 지난 13일 서울 동대문구에 위치한 경희대 호텔관광대학 학장실에서 교촌치킨 신메뉴 개발 등 상호협력을 위한 산학연 협력 협약식을 열고, 학생들이 다양한 아이디어를 자유롭게 제시하고 실현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것을 약속했다.

(왼쪽부터) 정라나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조리&푸드디자인학과 학과장, 정남호 호텔관광대학장, 윤진호 교촌에프앤비 대표이사, 방문성 R&D센터장.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왼쪽부터) 정라나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조리&푸드디자인학과 학과장, 정남호 호텔관광대학장, 윤진호 교촌에프앤비 대표이사, 방문성 R&D센터장. [사진=교촌에프앤비 제공]

이날 협약식에는 정남호 경희대학교 호텔관광대학 학장과 정라나 조리&푸드디자인학과 정라나, 윤진호 교촌에프앤비 대표이사와 방문성 R&D센터장, 박호정 상품기획팀장 등이 참석했다.

협약에 따라 경희대 조리&푸드디자인학과는 올 1학기 ‘식품상품 개발론 및 캡스톤 디자인 ’ 과목의 주제를 '교촌치킨 신메뉴 개발’로 설정하고, 다양한 과제를 통해 학과생들의 실무능력 향상을 도모할 예정이다. 주요 커리큘럼으로는 교촌치킨 및 식품업계에 대한 이해를 도울 교촌 본사 관계자의 실무 특강과 신메뉴 아이디어 및 콘셉트 기획, 메뉴 개발, 현장 조리 실습 및 판매 등을 논의 중이다.

교촌은 이번 협약을 계기로 젊은 세대와의 소통을 강화하고, 그들의 취향과 입맛을 반영한 트렌디한 맞춤 메뉴를 선보이겠다고 밝혔다. 메뉴 개발을 위한 식재료 지원 외에 장학금, 인턴십 등 역량 있는 인재 양성을 위한 지원도 아끼지 않을 방침이다.

교촌에프앤비 관계자는 “이번 산학연협력이 교촌에게는 젊은 세대가 보다 가볍게 즐길 수 있는 새로운 치킨 메뉴 개발의 기회, 학과생들에게는 F&B기업의 실제 상황과 내부 추진과제를 직접 경험할 수 있는 유익한 기회로 상호 ‘윈윈’의 길을 터주길 기대한다”며 “교촌은 앞으로도 ’맛’에 대한 진심과 정성을 바탕으로 차별화된 맛과 품질을 선보이며 남녀노소 전 세대에게 사랑받는 ‘K-치킨’ 대표 브랜드이자 백년기업으로 성장해 나가겠다”고 전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