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4-04-13 00:15 (토)
한국축구, 11월 피파랭킹 53위 제자리…일본-북한-호주 순위는?
상태바
한국축구, 11월 피파랭킹 53위 제자리…일본-북한-호주 순위는?
  • 이세영 기자
  • 승인 2018.11.30 00:5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이세영 기자]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 대표팀의 11월 국제축구연맹(FIFA·피파) 랭킹이 53위로 제자리걸음을 했다.

FIFA가 29일(한국시간) 발표한 11월 랭킹에서 한국은 랭킹포인트 1405점을 기록하며 지난달과 똑같은 53위를 유지했다.

아시아축구연맹(AFC) 가맹국 중에서는 이란이 지난달보다 한 계단 오른 29위로 가장 높은 순위를 지킨 가운데 호주(41위)와 일본(50위), 한국이 뒤를 이었다. 북한은 109위에 자리했다.

 

▲ 한국 축구가 11월 FIFA 랭킹에서 지난달과 똑같은 53위를 유지했다. [사진=KFA 제공]

 

한국시간으로 내년 1월 1일 아랍에미리트(UAE) 아부다비에서 한국과 평가전을 치르는 사우디아라비아는 아시아에서 5번째인 69위에 머물렀다.

‘벤투호’가 내년 1월 AFC 아시안컵 조별리그 C조에서 상대할 중국은 76위로 지난달 대비 한 계단 하락했고 키르기스스탄은 91위, 필리핀은 114위에 랭크됐다.

세계랭킹 1위는 벨기에가 지킨 가운데 프랑스(2위), 브라질(3위), 크로아티아(4위), 잉글랜드(5위)가 ‘톱5’를 이뤘다.

포르투갈, 우루과이, 스위스, 스페인, 덴마크가 6~10위에 자리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