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0-03-31 14:26 (화)
[현장메모Q] '사랑의 불시착' 현빈X손예진 열애설, 이정효 감독은 대환영?
상태바
[현장메모Q] '사랑의 불시착' 현빈X손예진 열애설, 이정효 감독은 대환영?
  • 김지원 기자
  • 승인 2019.12.14 17: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오늘의 한마디> "저는 사실 굉장히 긍정적으로 생각했어요. '그러면 드라마에서 케미가 되게 좋겠구나' 생각했었죠." (이정효 감독)

[스포츠Q(큐) 김지원 기자] 지난 9월 영화 '협상'에서 호흡을 맞췄던 현빈과 손예진이 tvN 새 토일 드라마 '사랑의 불시착'을 통해 다시 만났다. 드라마에서 남녀 주인공이 다시 만나는 경우는 흔하다고 할 수 있을만큼 자주 있지만, 현빈과 손예진의 만남이 특별한 이유는 따로 있다.

지난 1월 9일 온라인 커뮤니티 게시판을 중심으로 현빈과 손예진이 미국 LA에서 동반 여행 중이라는 목격담이 확산되며 열애설이 불거졌다. 이후 10일 후 마트에서 함께 장을 보는 모습까지 각종 온라인 커뮤니티에 올라오면서 불이 붙은 열애설은 더욱 규모가 커졌다. 하지만 당시 양측 소속사는 "친한 사이라 현지에서 만난 것 뿐"이라며 열애설을 부인했다.

 

[사진=스포츠Q(큐) DB]
[사진=스포츠Q(큐) DB]

 

9일 오후 서울 종로구 포시즌스 호텔에서 열린 tvN '사랑의 불시착' 제작발표회에서는 두 번의 열애설 이후 같은 드라마에서 만난 현빈과 손예진을 향한 관심이 뜨거웠다. 이에 더해 열애설의 주인공인 두 사람을 한 작품으로 모은 감독은 어떤 생각이었을까?

이날 제작발표회에서 현빈은 '열애설을 두 번 부인한 상황에서 같은 작품에서 만났다'는 언급에 웃음을 터뜨리며 "어떻게 하다보니 그렇게 됐다. 저희는 지금처럼 웃어넘겼던 일"이라고 답했다. 손예진 역시 "감독님은 고민을 하셨는지 모르겠는데 저는 고민하지 않았다"며 미소를 지었다.

 

[사진=스포츠Q(큐) DB]
이정효 감독 [사진=스포츠Q(큐) DB]

 

이날 연출을 맡은 이정효 감독은 "저는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케미도 되게 좋겠구나 생각했다"며 의외의 답을 전해 웃음을 자아냈다.

이정효 감독은 "저는 크게 걱정 안했고 긍정적으로 생각했다. 두 분도 지금 너무 잘하고 계셔서 걱정이 없다"며 "아무튼 저는 열애설을 오히려 긍정적으로 생각했다는 말씀 드리고 싶다"고 마무리지었다.

열애설이 불거질 만큼 남다른 케미를 자랑하는 두 사람이 로맨스 드라마를 통해 어떤 모습을 보여줄지 시청자의 이목이 집중되고 있다.

어느 날 돌풍과 함께 패러글라이딩 사고로 북한에 불시착한 재벌 상속녀 윤세리(손예진 분)와 그녀를 숨기고 지키다 사랑하게 되는 북한 장교 리정혁(현빈 분)의 절대 극비 로맨스 '사랑의 불시착'은 tvN에서 14일 토요일 밤 9시 첫 방송된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