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1-04-18 11:41 (일)
bhc치킨, 전 매장 위생등급 획득 추진
상태바
bhc치킨, 전 매장 위생등급 획득 추진
  • 김의겸 기자
  • 승인 2021.04.06 17: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김의겸 기자] bhc치킨이 매장 내 위생 관리 강화에 나선다.

bhc치킨은 5일 "직영점과 가맹점 등 전 매장을 대상으로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 획득을 추진하고 있다"고 밝혔다. 

"깨끗한 치킨을 고객에게 제공하고자 지난해 11월부터 가맹점별 음식점 위생등급을 추진해 왔다"는 게 bhc치킨 측의 설명이다. 

[사진=bhc치킨 제공]

 

관계자는 "전국 1500여 개의 모든 가맹점이 참여해 매장 위생 관리에 본사와 가맹점이 뜻을 같이하고 있으며 현재까지 270여 개 매장이 심사를 통과해 매우 우수, 우수 등 등급 지정을 받았다"고 전했다. 

이어 "순차적으로 등급 심사가 진행되고 있으며, 적게는 2주 길게는 3개월이 소요된다"며 "조만간 나머지 매장도 신청이 모두 완료될 것으로 예상된다"고 덧붙였다. 

치킨은 기름을 많이 사용해 다른 업종에 비해 위생등급 획득이 매우 까다로운 것으로 잘 알려져 있다. 위생등급 신청이 저조한 업계의 흐름을 비추어볼 때bhc치킨의 전 매장 위생등급 획득 추진은 긍정적인 현상이 아닐 수 없다. 

관계자는 "270여 개로 업계에서 보기 드물게 많은 매장이 등급을 받은 것은 bhc치킨의 위생관리에 대한 부단한 노력과 강한 의지를 반증하고 있다"고 강조했다.  

식품의약품안전처가 주관하는 음식점 위생등급제는 음식점 위생 수준이 우수한 업소에 한하여 등급을 지정하는 제도로 음식점의 위생 수준 향상과 소비자 선택권 보장을 위해 2017년 5월부터 시행됐다. 

평가 전문 기관이 식품위생법 관련 준수 사항, 시설 기준, 위생관리, 영업자 의식 등 총 63개 항목에 걸쳐 평가하며 결과에 따라 ‘매우 우수’, ‘우수’, ‘좋음’ 3단계로 등급이 나뉜다. 

bhc치킨 측은 "지난해부터 ’더 맛있고 더 깨끗한 더 친절한‘ 슬로건 아래 고객 중심 경영과 품질 경영을 강화하고 있다"며 "업계 최초로 고객과 가맹점주의 양방향 의견을 수렴하기 위한 콜센터를 본사에서 직접 운영하는 한편 고객 컴플레인 제로화를 목표로 위생과 품질관리 강화에 주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그러면서 "이번 위생등급 추진은 그동안 꾸준히 실천해 온 품질 경영의 연장선으로 매장 내 위생과 청결에 대한 고객 신뢰도를 높여 가맹점 매출 증대에 긍정적인 효과를 기대한다"고 부연했다. 

아울러 "등급제 획득을 통한 위생관리 강화에 가맹점과 본사 모두 공감하고 있다”며 “먹거리 안전에 대해 높아진 소비자 눈높이에 맞춰 앞으로도 최고의 품질과 서비스를 제공하는 데 더욱 노력하겠다"고 다짐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