UPDATED. 2023-01-30 18:33 (월)
신협 성장세, 상반기 당기순이익 2883억
상태바
신협 성장세, 상반기 당기순이익 2883억
  • 유근호 기자
  • 승인 2022.08.04 15: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스포츠Q(큐) 유근호 기자] 신협이 인플레이션 속 높아진 금리를 바탕으로 실적 상승곡선을 그리고 있다.

김윤식 회장의 신협중앙회는 지난 2일 “올 상반기 전국신협이 전년동기대비 16% 증가한 2883억 원의 당기순이익을 달성하며 가파른 금리인상 등 어려운 금융환경 속에서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하고 있다”고 밝혔다.

주요 재무 현황에서도 고른 성과를 보였다. 총자산 134조4000억 원, 여신 102조4000억 원, 수신 121조6000억 원으로 작년 말 대비 자산 8.0%, 여신 9.2%, 수신 8.8% 성장했다.

[사진=신협중앙회 제공]

 

전국 873조합의 개별적인 성장도 눈에 띈다. 평균 자산금액은 1539억 원으로 전년 말 평균 자산 금액 대비 114억 원이 증가했다. 자산규모가 3000억 원 이상인 조합 수는 전년 말 대비 18조합 증가했고 300억 원 미만 조합은 9조합 감소하면서 소형조합과 대형조합 모두 안정적인 성장을 보였다.

자산규모가 가장 큰 조합은 청운신협(대구)으로 2조1638억 원을 기록했으며 당기순이익은 장안신협(경기)이 72억8000만 원으로 최대 실현조합으로 나타났다.

3000억 원 이상 자산규모의 대형조합은 117조합(13.4%)으로 전년 말 99조합(11.3%) 대비 2.1%p 증가했으며 300억 원 미만 소형조합은 162조합(18.6%)으로 전년 말 171조합(19.6%) 대비 1.0%p 감소하게 됐다.

김윤식 신협중앙회장은 “늘 곁에서 평생 힘이 되고자 노력하는 신협을 찾아주신 모든 조합원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조합원들의 만족도를 높이기 위해 사업의 내실을 다지며 최근 급변하는 대외환경 속에서 안정적 성장세를 유지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도전과 열정, 위로와 영감 그리고 스포츠큐(Q)

주요기사
포토Q